[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은 식품의약품안전처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과 첨단의료기기 보안성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코로나19 감염 확대로 비대면 의료기술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첨단의료기기 및 이를 활용하는 디지털헬스케어 서비스의 정보보호 수준을 제고하기 위해 진행됐다.

양 기관은 앞으로 첨단의료기기 관련 ▲보안성 강화를 위한 시험, 보안 모델 개발 등 보안 기술 연구 협력 지원 ▲보안 침해사고 분석 및 대응 등에 대한 자문 ▲보안 관련 교육, 세미나, 심포지엄 등 공동 개최 ▲보안 관련 지식, 정보, 자류 공유 등 분야에서 협력할 방침이다.

또 양 기관은 첨단의료기기에 대한 보안성 시험, 보안모델 확산, 보안기술 연구 협력 등 첨단의료기기 산업 분야의 보안 내재화에도 함께한다.

김석환 KISA 원장은 “최근 첨단의료기기 산업 발전과 함께 진화하는 다양한 보안 위협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산업 간 협력이 중요하다”며 “이번 업무협약으로 디지털헬스케어 정보보호 협력의 교두보를 마련한 만큼 KISA는 앞으로 관련 기관 및 산·학·연 전문가와 협력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종현 기자>bell@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에어컨 구입하려면 바로 지금!” 삼성전자, “에어컨 구입하려면 바로 지금!”
  • 삼성전자, “에어컨 구입하려면 바로 지금!”
  • LG전자, 100만원대 수제맥주제조기 ‘홈브루…
  • LG전자, 2차 협력사도 ‘상생’
  • 충전도하고 살균도 하고…삼성전자, 무선충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