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김소영기자] 아프리카TV(각자대표 정찬용, 서수길)는 신규 콘텐츠 ‘AML(Afreeca Muse League, 이하 AML) 2020’을 제작하고 ’댄서’ 편 참여자 모집에 나선다고 19일 밝혔다. AML은 댄서, 싱어, 작사·작곡, 악기, 연주 등 음악과 관련된 다양한 장르 주제에서 전문가뿐 아니라 일반인, BJ가 자유롭게 참여해 이용자와 함께 만드는 엔터테인먼트 콘텐츠다.

AML 2020의 첫 시작인 댄서 편은 5월부터 10월까지 약 6개월 간 진행된다. 비보이, 왁킹, 창작안무(Choreography), 솔로 총 4개의 장르로 구성됐으며 각 장르별 최고의 우승팀 및 우승자가 선정된다. 총 상금은 1000만원이다.

참가 모집은 5월 19일부터 6월 24일까지 5주간 이메일 접수를 통해 진행되고 이를 통해 본선에 진출할 장르별 12팀이 가려진다. 팀 구성은 비보이 8인 이상, 왁킹 8인 이상, 창작안무(Choreography) 10인 이상이며 솔로의 경우 1인 지원이 가능하다.

프로그램은 7월 14일부터 8월 25일까지 매주 화, 목 생중계로 이용자들에게 팀 소개 및 라이브 퍼포먼스를 선보이는 ‘연습실’ 팀 쇼케이스를 선보인다. 실시간 100% 이용자 투표로 진행되는 팀쇼케이스 방송에서 가장 많은 표를 얻은 팀은 본선 조별 리그에서 3%의 가점을 얻는다.

안승환 아프리카TV 엔터테인먼트사업팀장은 “AML이 댄서뿐만 아니라 싱어, 연주가, 작사/작곡가 등 다양한 뮤지션과 아티스트가 자신의 재능을 세상에 알릴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김소영 기자>sorun@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 삼성, 집중호우 피해복구성금 30억원 기부
  • LG전자, “커피도 마시고 공기청정기도 체험…
  • [단독] 삼성전자 ‘갤노트20’ 보상판매 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