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자칠판 기반 교육 스튜디오 구축 금융지원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비대면 교육 시스템 구축과 금융지원을 연계한 서비스가 나왔다.

아나키(대표 안문환)는 ▲인디지털 ▲클릭벨류홀딩스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아나키는 전자칠판 기반 실시간 인터넷 강의 서비스 ‘특강’을 제공하는 업체다. ▲전자칠판 ▲데이터공유 대시보드 ▲카메라 등을 설치한 전용 스튜디오에서 비대면 교육을 진행한다. 인디지털은 하드웨어 제조사다.

3사는 실시간 강의 스튜디오를 구축하려는 학원에 금융지원 서비스를 제공키로 했다.

안문환 아나키 대표는 “많은 학원에서 화상회의 솔루션으로 실시간 강의를 하고 있지만 칠판으로 강의를 하던 강사가 실력을 발휘하기 적합하지 않고 학습진행상황과 학습결과를 알 수 없는 근본적 한계가 존재한다”라며 “톡강 실시간 방송시스템을 학원에 설치하면 해설강의를 소통형으로 하는 등 기존 현장강의와 결합해 24시간 멈추지 않는 학원을 운영할 수 있다”라고 말했다.

김성호 클릭벨류홀딩스 대표는 “코로나19 확산으로 많은 학원이 사업운영에 어려움에 봉착해 있고 실시간 강의 방송 스튜디오를 구축하는데 비용적 어려움을 호소하는 학원이 많아 금융지원프로그램을 만들게 됐다”라며 “새 기준(new normal, 뉴노멀) 시대는 학원도 얼마나 디지털로 잘 무장되어 있고 온오프 통합 운영시스템을 잘 구축한 서비스 모델을 가지고 있지가 향후 시장을 선도하는 기준이 될 것으로 본다”고 전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바닥 공기까지 싹"…청호나이스, '뉴히어로 공…
  • [단독] LG전자, ‘윙’ 11월 美 AT&T·…
  •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어떤 변화도 대응할…
  • 구글 5G폰 ‘픽셀5’ 품질 논란...만년 '기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