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컴투스(대표 송병준)는 2020년 1분기 연결기준 실적으로 매출 983억원, 영업이익 236억원, 당기순이익 294억원을 기록했다고 13일 밝혔다.

전년동기 대비 매출 8.7%, 영업이익 21.6%, 당기순이익 3.5% 모두 줄었다. 주요 게임 비수기 영향과 보수적인 패키지 운영에 따른 매출 감소가 영향을 미쳤다는 게 회사 설명이다. 이번 분기엔 서머너즈워 단일 게임에 집중된 글로벌 매출 구조의 약점도 드러냈다. 신규 매출원 발굴이 필요한 상황이다.

컴투스는 서머너즈워의 성공적인 6주년 프로모션으로 역대 최대 4월 매출을 기록, 2분기에 높은 성과를 기대한다는 입장이다. 회사에 따르면 서머너즈워의 세계 전역 앱마켓 순위가 재상승했다. ‘컴투스프로야구2020’와 ‘MLB9이닝스 20’ 등 야구 게임들은 시즌에 맞춰 준비한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인 결과, 4월 한달 간 약 100억원의 합산 매출을 기록했다.

<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 삼성, 집중호우 피해복구성금 30억원 기부
  • LG전자, “커피도 마시고 공기청정기도 체험…
  • [단독] 삼성전자 ‘갤노트20’ 보상판매 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