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석영 과기정통부 차관, 규제샌드박스 기업 현장방문

2020.04.22 16:51:59 / 채수웅 woong@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채수웅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 이하 과기정통부)는 22일 오후 정보통신기술(ICT) 규제 샌드박스 지정기업인 뉴코애드윈드를 방문해 기업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직원들을 격려하는 자리를 가졌다고 밝혔다.

뉴코애드윈드(제품명 디디박스)의 ‘디지털 배달통을 활용한 오토바이 광고 서비스’는 오토바이에 디지털 배달통(Delivery Digital Box)을 설치해 음식업체와 대표음식을 광고하는 서비스로 올해 2월부터 서비스가 시작됐다.

현행 옥외광고물법은 오토바이 등 교통수단에서 전기사용이나 발광방식의 조명을 이용하는 광고물을 금지하고, 자동차관리법은 자동차 제작자를 제외하고 자동차에 등화나 반사기 등을 설치하는 것을 금지하고 있어 오토바이에 디지털 광고를 할 수 없었다.

이에, 과기정통부는 제3차 ICT 규제 샌드박스 심의위원회(2019년 5월9일)에서 광주광역시 및 전남 경계지역에서 최대 100대 이내 오토바이에 우선 적용하는 조건으로 실증특례를 부여했다.

장석영 제2차관은 “사회적 거리 두기 중요성이 강조되어 비대면 소비문화가 확산되고 비대면 서비스의 필요성이 날로 높아지는 가운데, 디디박스는 사물인터넷 기술을 활용한 광고 기반의 새로운 배달대행 서비스로 디지털 기반의 비대면 산업의 모범사례”라며 “과기정통부는 앞으로도 ICT 규제 샌드박스 지정과제의 신속한 시장출시와 정착을 위해 기업의 애로사항을 지속적으로 경청하고, 관련 규제가 조기에 개선될 수 있도록 관계부처와 적극 협력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채수웅 기자>woong@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아웃도어TV ‘더 테라스’ 선봬 삼성전자, 아웃도어TV ‘더 테라스’ 선봬
  • 삼성전자, 아웃도어TV ‘더 테라스’ 선봬
  • 가성비 vs 가심비…삼성전자·LG전자·애…
  • SKT, “골프장 홀컵 위치, 5G IoT로 바로…
  • 삼성전자, 비스포크 패밀리허브 선봬…출고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