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한컴MDS가 4차 산업혁명 관련 신산업 중 집중적으로 육성할 인공지능(AI) 및 사물인터넷(IoT) 사업부문 분할을 추진한다.

한컴MDS는 10일 공시를 통해 AI, IoT 중심으로 이뤄진 ‘인텔리전스’ 사업부문을 물적분할하고 신규 법인을 설립한다고 10일 밝혔다.

분할 신설되는 법인명은 ‘한컴인텔리전스’로 한컴MDS가 100% 지분을 갖는 비상장사다. 신설법인 대표는 한컴MDS에서 해당 사업부문 대표를 맡고 있는 지창건 사장이 내정됐다.

한컴인텔리전스의 주요 사업군은 머신러닝, 빅데이터, 안면인식 솔루션을 비롯해 자체 기술로 개발한 IoT 플랫폼 ‘네오IDM’이다. 한컴MDS의 주력 사업인 임베디드 개발 사업부문과 자율주행, 스마트팩토리 등 초기 단계 신사업들은 상장사인 한컴MDS에 존속한다.

한컴MDS 관계자는 “이번 분할을 통해 재무구조 개선으로 수익성을 강화하고, 경영의 독립성과 전문성을 보장해 사업경쟁력을 높이는 한편, 사업성과에 대한 철저한 책임경영체제를 확립함으로써 사업경쟁력이 제고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이번 분할은 기업공개(IPO)를 전제로 하는 만큼 미래 지속성장을 위한 투자 차원에서 분할을 단행했다”고 말했다.

<이종현 기자>bell@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아웃도어TV ‘더 테라스’ 선봬 삼성전자, 아웃도어TV ‘더 테라스’ 선봬
  • 삼성전자, 아웃도어TV ‘더 테라스’ 선봬
  • 가성비 vs 가심비…삼성전자·LG전자·애…
  • SKT, “골프장 홀컵 위치, 5G IoT로 바로…
  • 삼성전자, 비스포크 패밀리허브 선봬…출고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