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망 알뜰폰도 3만원대 5G 요금제 출시한다

2020.03.30 09:14:45 / 권하영 kwonhy@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권하영기자] SK텔레콤(대표 박정호)은 6개 알뜰폰 사업자에게 5G 요금제를 도매 제공하고 5G망을 알뜰폰에 본격 개방한다고 30일 밝혔다.

대상 알뜰폰 사업자는 스마텔 아이즈비전 프리텔레콤 에스원 SK텔링크 큰사람 등 6곳이다. 이들은 30일부터 이번 주 내로 5G 알뜰폰 요금제를 순차 출시한다.

SK텔레콤이 도매 제공하는 5G 요금제는 ‘5GX 스탠다드’와 ‘슬림’ 2종이다. 특히 슬림 요금제는 알뜰폰에서 동일 데이터와 혜택으로 월 3만원대에 출시할 수 있다.

SK텔레콤은 최근 코로나19 확산으로 판매 어려움을 겪는 중소 알뜰폰 사업자를 위한 지원책도 마련했다. 이들이 주력하는 선불 정액 요금제의 도매대가와 소비자 충전비용을 인하한다.

선불 정액은 유학생 등 국내 입국 외국인들이 주로 찾는 알뜰폰 상품이지만 최근 코로나19 확산으로 외국인 내방객이 줄며 업계의 어려움이 커지고 있다.

이에 SK텔레콤은 9개 중소 알뜰폰 사업자를 대상으로 오는 5월까지 선불 알뜰폰 주력 상품 ‘안심데이터 300’의 도매대가를 기존 대비 25% 저렴하게 제공하고, 고객의 충전 요금(3만9000원)도 3000원 인하한다.

<권하영 기자>kwonhy@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아웃도어TV ‘더 테라스’ 선봬 삼성전자, 아웃도어TV ‘더 테라스’ 선봬
  • 삼성전자, 아웃도어TV ‘더 테라스’ 선봬
  • 가성비 vs 가심비…삼성전자·LG전자·애…
  • SKT, “골프장 홀컵 위치, 5G IoT로 바로…
  • 삼성전자, 비스포크 패밀리허브 선봬…출고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