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야구 개막 연기, LGU+ “연습경기 생중계로 볼거리 제공”

2020.03.25 10:05:48 / 최민지 cmj@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최민지기자] 오는 28일 예정된 국내 프로야구(KBO) 개막일이 코로나19 여파로 4월20일 이후로 한 달가량 연기됐다. 이에 LG유플러스는 국내 야구팬들의 아쉬운 마음을 달래고 볼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연습경기를 생중계하기로 결정했다.

LG유플러스(대표 하현회)는 프로야구 전용 앱 ‘U+프로야구’와 모바일 영상 플랫폼 ‘U+모바일tv’를 통해 LG트윈스 연습경기를 실시간 생중계한다고 25일 밝혔다.

LG트윈스 구단 자체 청백전 연습경기는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오는 26일, 30일 오후 1시에 두 차례 진행된다. 임용수 캐스터, LG트윈스 차명석 단장이 해설에 나선다. 26일 연습경기는 U+프로야구와 U+모바일tv에서 독점으로 실시간 생중계된다. 경기 직후 하이라이트 주문형비디오(VOD)로도 감상 가능하다.

향후 LG유플러스는 LG트윈스 외 타 구단 연습경기 등 실시간 중계 서비스를 확대할 예정이다.

이번 생중계는 LG유플러스 고객과 타사 안드로이드 운영체제(OS) 기기 이용 고객이라면 누구나 앱마켓에서 U+프로야구와 U+모바일tv를 내려받아 무료 회원가입을 통해 감상할 수 있다. 또한, 경기를 시청하는 LG유플러스 고객 중 추첨을 통해 모바일 커피 교환권(100명)을 증정한다. LG트윈스 연습경기 생중계를 시청하면 이벤트에 자동 응모된다.

LG유플러스 김민구 모바일서비스담당은 “특수 상황으로 국내 프로야구 개막이 연기됨에 따라 야구팬들의 목마름을 해소시켜드리기 위해 특별 생중계를 진행한다”며 “프로야구가 본격 시작하면 고객 실시간 소통 기능 등 야구팬심을 저격한 새로운 U+프로야구로 찾아뵐 것”라고 말했다.

<최민지 기자>cmj@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스팀씽큐’ 전량 국내 생산 LG전자, ‘스팀씽큐’ 전량 국내 생산
  • LG전자, ‘스팀씽큐’ 전량 국내 생산
  • LG’s New Design Language…
  • SKT, 온라인 개학 맞아 ‘가상교실’ 선봬
  • SKT, 월 9900원 올프라임 멤버십 ‘1달 무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