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판 트위터’ 웨이보, 개인정보 5억건 유출··· 다크웹으로 판매

2020.03.24 18:08:23 / 이종현 bell@ddaily.co.kr

관련기사
인터파크 개인정보 유출··· 과징금 때문에 피해자 배상 못 받을 수도
네이처리퍼블릭 홈페이지 해킹··· 개인정보 유출
샤오미 홈카메라 보안 구멍··· 다른 집 화면이 보인다?

[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중국판 트위터’라고 불리는 웨이보의 개인정보 5억3800만건이 유출된 것으로 알려졌다. 개인정보는 사용자의 이름, 성별, 위치 등이며 이중 1억7200만명의 정보에는 전화번호까지 포함됐다.

미국 지디넷은 해커가 다크웹 등에서 웨이보 이용자의 개인정보를 판매하는 광고가 포착됐다고 23일(현지시각) 보도했다. 해커는 1799위안(한화로 약 32만원)에 해당 데이터를 판매한다고 광고했다.

해당 광고에는 해커가 SQL 데이터베이스 덤프에서 수집했음을 보여주는 자료를 첨부했다. 또 패스워드가 포함돼 있지 않아 1799위안에 판매한다고도 설명했다. 웨이보는 당국에 해당 사고에 대해 알렸으며 경찰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이종현 기자>bell@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스팀씽큐’ 전량 국내 생산 LG전자, ‘스팀씽큐’ 전량 국내 생산
  • LG전자, ‘스팀씽큐’ 전량 국내 생산
  • LG’s New Design Language…
  • SKT, 온라인 개학 맞아 ‘가상교실’ 선봬
  • SKT, 월 9900원 올프라임 멤버십 ‘1달 무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