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김도현기자] 클린룸 전문업체 신성이엔지가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힘을 보탠다.

24일 신성이엔지는 스마트 음압병실 구축 준비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음압병실은 전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 환자를 외부 및 일반 환자들과 분리하고, 수용하 및 치료하는 특수 격리 병실이다.

최근 코로나19 영향으로 음압병실 수요가 늘어나고 있다. 다만 음압병실은 2억원 정도의 설치비용, 평상시 대기병상 20% 유지 등의 이유로 운영이 어렵다.

이에 신성이엔지는 천막 구조 전문기업 스페이스업, 공기 전문 연구기업 에어랩 등과 이동형 스마트 음압병실 구축을 위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들 업체가 구축하는 스마트 음압병실에는 의료진들이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오염된 방호복, 고글, 마스크 등을 탈의할 수 있는 전실 공간도 준비됐다. 병실 내부의 오염된 공기는 자외선(UV) 살균과 헤파필터를 통해 정화한다.

스마트 음압병실은 공기가 고기압에서 저기압으로 흐르는 기술을 적용했다. 실내의 압력을 낮춰 외부에서 병실로만 공기가 들어오고, 병실의 오염된 공기는 외부로 배출되는 방식이다. 신성이엔지는 음압과 양압이 사용되는 클린룸의 기술을 활용했다.

신성이엔지 관계자는 “최근 음압병실이 부족하다는 소식에 스마트 음압병실 개발에 속도를 높였다”며 “클린룸과 관련 설비들을 보급한 경험으로 제품 개발을 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김도현 기자>dobest@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슬기로운 소비생활] 밥솥 구매할 때 크기만… [슬기로운 소비생활] 밥솥 구매할 때 크기만…
  • [슬기로운 소비생활] 밥솥 구매할 때 크기만…
  • 세계 어디에 있어도 찾는다…삼성전자 ‘스마…
  • LG전자, 클로이 서브봇 의료기관 공급 확대
  • 삼성전자 인공인간 ‘네온’, CJ에서 데뷔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