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코로나19 예방 차원

[디지털데일리 김도현기자] 중국 강소성 우시시가 SK하이닉스를 지원한다. 코로나19 확산 방지 차원이다.

18일 SK하이닉스(대표 이석희)는 지난 17일 우시시 정부가 기증한 코로나19 방역 물품이 SK하이닉스 본사에 전달됐다고 밝혔다. 마스크 45만장, 방호복 5000벌 등이다.

SK하이닉스는 내부 검토를 거쳐 중국 우시 사업장에서 사용할 방호복 2000벌을 제외한 일부 물량을 이천, 청주 지역의 취약계층에게 제공할 방침이다, 나머지는 협력업체와 SK하이닉스에서 사용한다.

한편 SK하이닉스는 지난 2004년 중국 우시시와 협력계약을 체결했다. 이후 메모리 생산 및 지역 사회 발전을 위한 투자를 지속하고 있다.

<김도현 기자>dobest@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 삼성, 집중호우 피해복구성금 30억원 기부
  • LG전자, “커피도 마시고 공기청정기도 체험…
  • [단독] 삼성전자 ‘갤노트20’ 보상판매 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