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뉴타닉스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이하 코로나19)로 인해 생산성 감소로 어려움을 겪는 기업을 지원하고 나섰다.

뉴타닉스는 코로나19로 인해 생산성 감소로 어려움을 겪는 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자사의 서비스형 데스크톱(DaaS) 솔루션 ‘프레임’의 30일 무료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는 아시아 전역에 걸쳐 진행된다.

프레임은 가상 데스크톱을 제공하는 클라우드 기반 솔루션이다. 멀리 떨어져 있는 직원도 소프트웨어(SW) 다운로드나 별도의 업그레이드 없이 개인 웹 브라우저를 통해 안정적으로 모든 애플리케이션(앱)에 접근할 수 있다.

김종덕 뉴타닉스 코리아 지사장은 “많은 국내 기업들이 코로나19로 재택근무를 도입하면서 생산성 유지를 위한 방안을 고민하고 있다”며 “접근이 쉽고 사용이 용이한 뉴타닉스의 프레임은 가장 중요한 임직원들의 안전을 보전하는 동시에 비즈니스 생산성과 동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돕는다”고 말했다.

<이종현 기자>bell@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스팀씽큐’ 전량 국내 생산 LG전자, ‘스팀씽큐’ 전량 국내 생산
  • LG전자, ‘스팀씽큐’ 전량 국내 생산
  • LG’s New Design Language…
  • SKT, 온라인 개학 맞아 ‘가상교실’ 선봬
  • SKT, 월 9900원 올프라임 멤버십 ‘1달 무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