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안나기자] 삼성전자가 두 번째로 내놓은 접는(foldable, 폴더블)폰 '갤럭시Z플립' 한정판 패키지인 톰브라운 에디션이 온라인 판매 개시 직후 2시간여만에 '완판'됐다. 297만원이라는 고가제품에 새벽시간임에도 불구하고 접속자들이 몰려 홈페이지가 마비 현상도 빚었다. 

삼성전자는 21일 0시부터 삼성닷컴에서 갤럭시Z 플립 톰브라운 에디션 사전판매를 진행, 오전 2시 30분경 준비된 수량을 모두 소진했다고 밝혔다. 이번 판매된 수량은 공개되지 않았다. 관련 업계는 1000∼2000대 수준일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이번 판매된 제품은 3월 4일부터 순차적으로 배송될 예정이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추가판매는 검토 중이다"고 전했다.

지난 밤 갤럭시Z플립 한정판 온라인 주문은 판매 시작 30분 전부터 사람들이 몰리며 접속 장애가 발생했다. 로그인 버튼을 클릭하면 접속대기 화면이 뜨고 ‘바로 구매하기’ 버튼을 누르면 오류 메시지가 떴다. 이런 상황은 삼성 측 공식 안내나 공지 없이 2시간여 동안 이어졌다.

오전 2시 30분쯤 삼성전자는 완판 이후 공지를 통해 "원활하지 못한 접속 환경에도 불구하고 고객 여러분의 관심 속에 준비한 수량이 전량 소진됐다"고 밝혔다.

앞서 삼성전자는 이번 한정판 에디션을 온라인 판매를 비롯해 삼성 디지털프라자 삼성대치점·강남 본점·부산본점, 10꼬르소꼬모 청담점·에비뉴엘점 5곳의 오프라인 지점에서 판매할 예정이었다. 하지만 코로나19 감염 우려와 밤샘대기 등의 불편함을 줄이기 위해 온라인 판매로만 진행했다.

한편 갤럭시Z플립 톰브라운 에디션은 톰브라운 시그니처 디자인을 적용했다. ▲갤럭시Z플립 ▲갤럭시워치 액티브2 ▲갤럭시버즈플러스 등을 포함했다. 출고가는 297만원이다.

<이안나 기자>anna@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아이폰 13년, 삼성·LG만 남았다…노키아 모… 아이폰 13년, 삼성·LG만 남았다…노키아 모…
  • 아이폰 13년, 삼성·LG만 남았다…노키아 모…
  • 삼성·LG TV ‘허위·과장’ 광고 전쟁 일…
  • '세계 환경의날'…삼성전자, TV포장재 재활용…
  • 'BTS'냐 '칠색조'냐…갤럭시S20 vs 벨벳,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