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한국전자문서산업협회는 18일 서울 강남구 포시에스 빌딩에서 ‘제14회 정기총회’를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날 총회에서는 제8대 회장으로 포스토피아 김성규 대표가 선임됐다.

또 협회 현황 및 최근 활동을 보고하고 ▲2019년도 사업 실적 및 결산(안)▲2020년도 사업계획(안) 및 예산(안) ▲신임 임원 및 변경(안)을 상정해 심의·의결했다. 전임 협회장이었던 박미경 포시에스 대표는 고문으로 위촉됐다.


전일 한국전자문서산업협회 사무국장은 “최근 정보통신기술(ICT)의 화두인 디지털 전환과 전자문서에 대한 관심 고조로 신규 회원사가 늘고 있다”며 “전자문서 산업은 지속적인 성장세를 보일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김성규 신임회장은 “전자문서 산업은 일반 정보기술(IT)산업과는 달리 법제도의 영향을 강하게 받는 산업이다. 협회가 정부와 민간을 연결하는 구심점이 돼야 한다”며 “회원사 간 네트워킹과 정책당국과의 공조를 더욱 공고히 해 회원사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관련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이종현 기자>bell@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1000R 곡률 게이밍 모니터 ‘오디세… 삼성전자, 1000R 곡률 게이밍 모니터 ‘오디세…
  • 삼성전자, 1000R 곡률 게이밍 모니터 ‘오디세…
  • 삼성전자, 낸드 추가 투자…평택 2라인 클린룸…
  • 공연장 가득 채운 12m 최시원,  어떻게 만들었…
  • 삼성전자, 갤러리아 백화점 광교점 ‘더월’ 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