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안나기자] 삼성전자는 18일 오디오 브랜드 AKG의 노이즈캔슬링 헤드폰 N700이 대한항공 퍼스트클래스 전용 공식 헤드폰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AKG는 삼성전자가 인수한 하만의 프리미엄 오디오 브랜드다.

AKG N700에는 첨단 마이크 기술이 집약된 노이즈캔슬링 기능이 적용됐다. 헤드폰을 벗지 않고도 '토크 쓰루(TALK THRU)' 기능을 통해 간단한 대화가 가능하다.

삼성전자는 "주변 소음을 효과적으로 제거해 비행 중에도 음악에 온전히 집중할 수 있고, 인체공학적 디자인으로 장시간 비행에도 부담 없다"고 설명했다.

90도 회전 가능한 폴더블 디자인과 조절식 헤드밴드는 편안한 착용감과 간편한 휴대성을 갖췄다. 알루미늄 외관과 가죽 소재를 적용해 프리미엄 디자인을 구현했다.

삼성전자 한국총괄 정호진 소비자가전(CE) 영업팀장은 “AKG N700은 장시간 비행 중에도 휴식과 음악에 온전히 집중할 수 있도록 설계된 제품”이라며 “승객들이 퍼스트클래스의 품격에 걸맞는 특별한 사운드를 경험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안나 기자>anna@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스팀씽큐’ 전량 국내 생산 LG전자, ‘스팀씽큐’ 전량 국내 생산
  • LG전자, ‘스팀씽큐’ 전량 국내 생산
  • LG’s New Design Language…
  • SKT, 온라인 개학 맞아 ‘가상교실’ 선봬
  • SKT, 월 9900원 올프라임 멤버십 ‘1달 무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