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최대 ICT 전시회 ‘MWC20’, 코로나19로 결국 취소

2020.02.13 09:30:01 / 최민지 cmj@ddaily.co.kr

관련기사
‘신종 코로나 스미싱’ 비상대응체계 강화한다
산업부, 신종코로나 대응 간담회 개최
안전 vs 마케팅…LG전자, MWC 이어 ISE도 신종 코로나 탓 ‘불참’

[디지털데일리 최민지기자] 전세계 최대 정보통신기술(ICT) 전시회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 2020’이 유례없는 행사 취소를 결정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코로나19’ 확산 우려는 결국 ICT 혁신의 장까지 덮쳤다.

12일(현지시간) MWC를 주최하는 세계이동통신사업자협회(GSMA)는 “MWC2020을 취소하기로 했다”며 “코로나19 확산에 대한 국제적 우려로, 여행 경보 등으로 행사 개최가 불가능하다”고 밝혔다.

오는 24일(현지시간)부터 27일까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MWC 행사는 전세계 200여개국, 10만명이 밀집하는 대규모 행사다. 최대 스폰서인 화웨이를 비롯해 바이두, 샤오미 등 중국 기업들도 대거 참여한다. 이에 GSMA는 2주간 중국 밖에 있었음을 증명해야 입장이 가능하도록 조치를 강화했지만, 우려를 덮기에는 역부족이었다.

코로나19 확산에 LG전자, 에릭슨, 아마존 소니, NTT도코모, 엔비디아, 인텔, 페이스북, 시스코, AT&T, 스프린트, 비보 등이 MWC 불참 선언을 연달아 내놓았다. 이 때문에 반쪽짜리 MWC라는 지적도 줄곧 제기돼 왔다.

하지만, MWC를 통해 4억7300만유로(한화 약 6100억원)과 지역경제 1만4000개 일자리 창출을 기대한 만큼 GSMA와 스페인 당국은 막판까지 고심을 거듭한 것으로 보인다.

GSMA는 “개최 도시(스페인)는 이번 결정에 대해 이해하고 존중한다”며 “MWC2021을 위해 지속 협력하고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최민지 기자>cmj@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튼튼한 LG폰 입소문 내면 선물 드… LG전자, “튼튼한 LG폰 입소문 내면 선물 드…
  • LG전자, “튼튼한 LG폰 입소문 내면 선물 드…
  • 삼성전자, ‘갤럭시Z플립 톰브라운 에디션’…
  • [PLAY IT] S펜 없이 두 손 놓고 셀피…‘…
  • 삼성전자-시스코, 화상회의 솔루션 ‘웹엑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