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방준혁 넷마블 이사회 의장, 코웨이 이사회 의장 선출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웅진코웨이가 다시 코웨이로 이름을 바꿨다. 이해선 대표이사<사진>를 재선임했다.

7일 코웨이는 임시 주주총회와 이사회를 열고 사명을 웅진코웨이에서 코웨이로 변경했다.

이해선 대표이사는 재선임했다. 방준혁 넷마블 이사회 의장을 코웨이 이사회 의장으로 선출했다. 넷마블 코웨이 테스크포스(TF)장 서장원 부사장은 코웨이 사내이사 겸 경영관리본부장을 맡는다.

이 대표는 CJ제일제당과 CJ오쇼핑 대표 등을 역임했다. 지난 2016년 웅진코웨이 대표이사로 부임했다.

코웨이는 “이번 이해선 대표 재선임은 회사의 본질인 환경가전 사업을 안정적으로 운영하고 동시에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한 미래지향적인 새로운 변화와 혁신을 이끌 수 있는 적임자라는 판단에 따라 결정됐다”라고 말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튼튼한 LG폰 입소문 내면 선물 드… LG전자, “튼튼한 LG폰 입소문 내면 선물 드…
  • LG전자, “튼튼한 LG폰 입소문 내면 선물 드…
  • 삼성전자, ‘갤럭시Z플립 톰브라운 에디션’…
  • [PLAY IT] S펜 없이 두 손 놓고 셀피…‘…
  • 삼성전자-시스코, 화상회의 솔루션 ‘웹엑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