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행정안전부 국가정보자원관리원과 CJ올리브네트웍스가 증거 기반의 과학적 행정 및 데이터 경제 활성화를 위한 상생협력 체계 구축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으로 ▲공공과 민간의 데이터를 활용한 빅데이터 분석 상호 협력 ▲빅데이터와 관련한 최신기술 및 분석사례 공유 ▲빅데이터 플랫폼의 상호 벤치마킹 및 기술교류 등을 통해 향후 발전 방향을 모색하고 민·관 협업 성과를 창출할 예정이다.

이 협약을 바탕으로 국가정보자원관리원은 경상남도와 추진 중인 ‘화재위험도 분석’에 CJ올리브네트웍스가 보유한 상품구매 이력, 운송내역 등 데이터를 활용한 ‘화재 위험도 예측 모델’을 개발할 계획이다.

차인혁 CJ올리브네트웍스 대표는 “빅데이터를 활용해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기 위해 기업 역할도 중요하다고 생각한다”며 “당사가 보유한 양질의 데이터를 수집, 분석, 가공하는 기술을 통해 혁신적인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적극 동참하겠다”고 말했다.

김명희 국가정보자원관리원장은 “개인정보보호법 개정에 따라 민간데이터와 공공데이터를 결합한 빅데이터 분석이 활발히 추진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오늘 협약을 통해 급속한 환경 변화에 유연하게 대응해 정부의 데이터 경제 활성화 정책을 뒷받침하고 민간의 비즈니스 성과 창출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국가정보자원관리원은 데이터 확보 및 빅데이터 분석품질 제고를 위해 그간 다양한 공공·민간기관과 업무협력을 추진해왔다. 지난해 SK텔레콤과 경찰청과 각각 업무협약을 체결해 ‘범죄위험도 예측 분석’을 추진했다.

<이종현 기자>bell@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낸드 추가 투자…평택 2라인 클린룸… 삼성전자, 낸드 추가 투자…평택 2라인 클린룸…
  • 삼성전자, 낸드 추가 투자…평택 2라인 클린룸…
  • 공연장 가득 채운 12m 최시원,  어떻게 만들었…
  • 삼성전자, 갤러리아 백화점 광교점 ‘더월’ 체…
  • LGU+ “진화한 U+프로야구, 통신사 상관없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