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태원 회장, 다보스포럼서 “사회적가치 측정 고도화”

2020.01.23 19:39:55 / 최민지 cmj@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최민지기자] 최태원 SK 회장이 세계경제포럼(이하 다보스포럼) 공식 세션에 참석해 사회적 가치에 대한 측정을 고도화해 이해관계자 가치를 극대화하자고 제안했다.

최 회장은 23일(현지시간) 스위스 다보스 콩그레스센터에서 ‘아시아 시대 이해관계자 자본주의’를 주제로 열린 세션에 패널로 참석했다. 최 회장이 다보스포럼에 공식 패널로 참여한 것은 이번이 두 번째다.

이 자리에서 최 회장은 “재무제표를 통해 기업의 재무적 성과를 측정하듯 앞으로는 사회적 가치를 측정하고 이를 통해 사회적 성과를 키워가야 한다”며 “객관적이고 신뢰성 있는 측정기법을 확보해야 사회적 가치를 제대로 된 방향으로 성장시킬 수 있다”고 강조했다.

앞서, 최 회장은 2013년 다보스포럼에서 사회적 가치를 창출한 기업에 인센티브를 제공하고 사회문제 개선과 참여를 유도하자고 발표한 바 있다. 이와 관련 SK는 2014년 사회적기업, 2018년부터 SK관계사를 대상으로 사회적 가치를 측정해 왔다. 국제적으로 통용되는 표준화된 측정모델 개발을 위해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세계은행, 세계 4대 회계법인, 글로벌 기업과 비영리법인 VBA를 구성했다.

또한, SK는 사회적기업이 창출한 사회적 가치를 측정한 뒤 이에 비례해 인센티브를 지원하는 사회성과인센티브(SPC)를 시행하고 있다. 인센티브를 받은 기업이 창출한 사회적 가치 증가 속도는 매출액 증가 속도보다 20% 정도 빠른 것으로 나타났다.

최 회장은 “사회적 가치 측정의 객관성과 신뢰성 등을 위해 많은 데이터를 확보해야 하며, 더 많은 기업과 이해관계자들이 사회적 가치 창출과 측정에 동참해야 한다”며 “빅데이터와 인공지능(AI) 등을 활용하면 개인에게 최적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고 투자활성화를 유도할 수 있어 사회문제 해결에 기여할 수 있다”고 진단했다.

SK는 최 회장이 참석한 세션 외에도 지난 21일부터 24일까지 다보스 시내에 SK 라운지를 만들어 사회적 가치 추구 활동을 전시했다. SK가 다보스에서 별도의 홍보 라운지를 개설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한편, 올해 다보스포럼에는 최재원 SK수석부회장, 김준 SK이노베이션 총괄사장, 박정호 SK텔레콤 사장, 이형희 SK수펙스추구협의회 SV위원장, 이석희 SK하이닉스 사장 등도 참석해 최 회장과 함께 글로벌 기업인과 네트워킹을 하면서 성장동력원 발굴에 나섰다.

<최민지 기자>cmj@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U+ “갤S20 예약가입, 전용색상 핑크로 몰… LGU+ “갤S20 예약가입, 전용색상 핑크로 몰…
  • LGU+ “갤S20 예약가입, 전용색상 핑크로 몰…
  • KT, 올레tv로 코로나19 확산 방지 지원
  • ‘갤럭시S20’ 악재…삼성전자, 구미사업장…
  • LG전자, “튼튼한 LG폰 입소문 내면 선물 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