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티멕스오에스가 마이크로소프트(MS)의 운영체제(OS) 윈도7 기술지원서비스 종료(EOS)에 발맞춰 ‘티맥스 OS’ 알리기에 나섰다.

OS 및 클라우드 전문기업 티맥스오에스(대표 박학래, 한상욱)는 윈도7을 사용하고 있는 기업 고객을 대상으로 티맥스 OS로 교체할 시 오는 6월까지 무료사용 및 무상 기술지원 등의 혜택을 제공하는 특별 프로모션을 진행한다고 14일 밝혔다.

티맥스오에스 관계자는 “윈도7에서 티맥스 OS로 바꿀 경우 윈도10 대비 50% 이상 총소유비용(TCO)을 절감할 수 있다”며 “OS 전환에 따른 불편을 해소하고 보안을 강화하기 위한 기술지원을 무상으로 제공하고 3개월 사용 후 티맥스 OS로의 전환을 확정하면 3개월 무료로 사용할 수 있는 ‘6개월 무료 사용’ 혜택을 제공한다”고 말했다.

리눅스 기반의 티맥스 OS는 기존 윈도 환경과 유사한 그래픽 환경을 갖췄다. 윈도에 익숙한 사용자들이 쉽게 적응할 수 있도록 해 OS 전환의 부담률을 낮추기 위함이다.

티맥스오에스는 자사 OS의 최대 강점을 ‘보안’으로 꼽았다. 티맥스오에스 측은 티맥스 OS는 시스템과 사용자 환경을 분리한 데다 티맥스 OS만의 추가 보안 기능과 별도의 통합관리 기능을 더해 윈도 OS보다 더 높은 안정성을 확보했다고 전했다.

티맥스 OS는 현재 티맥스 3사 1500여명이 사용하고 있다. 지난해 8월 출시해 1만여건 다운로드 된 B2C(소비자) 버전 ‘티맥스 OS 홈에디션’ 사용자의 의견을 반영해 제품 성능과 안정성을 높이고 있다. 또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 우정사업본부 등 공공기관과 국내 주요 제조 대기업, 금융 고객사 등이 티맥스 OS를 도입하거나 추진하고 있다는 게 티맥스오에스 관계자의 설명이다.

한상욱 티맥스오에스 대표는 “이제 창(Window) 밖을 볼 때가 됐다. OS 시장에서 수십년간 이어져 온 독점 체계를 바꾸고 새로운 선택지를 제안하고자 한다”며 “티맥스 OS는 MS와의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하지 않은 물량에 대한 기업의 부담을 해소할 수 있는 가장 확실하면서도 유일한 방안”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티맥스 OS는 자체 오피스 프로그램인 ‘투오피스’와 웹브라우저인 ‘투게이트’를 함께 제공한다. 티맥스 OS로 전환할 경우 오는 윈도7뿐만 아니라 10월 만료되는 ‘MS 오피스 2010’에도 함께 대비할 수 있다는 게 티맥스오에스 측 설명이다.

티맥스오에스 관계자는 “대부분 기업 고객은 일반적으로 오피스 프로그램과 웹브라우저로도 충분한 업무가 가능하다”며 “티맥스 OS는 기업환경에 적합한 보안성을 갖추면서도 이 모든 것을 매우 낮은 비용으로 한 번에 제공하기에 이번 프로모션을 통해 윈도7에서 티맥스 OS로 전환하는 고객이 크게 늘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종현 기자>bell@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 ‘프리즘’ vs LG ‘AI’…에어컨 이어… 삼성 ‘프리즘’ vs LG ‘AI’…에어컨 이어…
  • 삼성 ‘프리즘’ vs LG ‘AI’…에어컨 이어…
  • 통신3사, 광주 지하철 전 노선 5G 개통…연내…
  • 5G폰 경쟁, 승부처 ‘중국’…삼성·퀄컴, 주…
  • [CES2020] ‘경험’, 가전 신성장동력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