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안나기자] LG전자가 고객들에게 고품질 사운드 경험을 제공하며 프리미엄 오디오 시장을 공략한다. 

14일 LG전자는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LG베스트샵 강남본점에 프리미엄 사운드 청음 공간을 열었다고 밝혔다. 매장 2층에 TV·오디오 등으로 청음 공간을 만들어 고객들이 LG제품의 프리미엄 사운드를 경험할 수 있도록 했다. 

LG전자는 청음 공간 조성을 위해 영국 오디오업체 ‘메리디안 오디오’와 협업했다. 양사는 제품의 사운드 튜닝, 신호처리, 음파처리, 음향밀도 설정 등 여러 분야에서 협력했다.

‘LG 오브제 오디오(모델명: AL7)’는 160와트(W) 출력으로 모바일 기기와 연동하면 스마트폰에서 즐기던 음악도 고음질로 제공한다. TV와 블루투스로 연결 가능하다. 외부 기기는 최대 3대까지 연동해 사용할 수 있으며 FM 라디오 기능도 지원한다.

‘LG 사운드 바’는 ‘돌비’의 최신 음향기술인 ‘돌비 애트모스’를 적용했다. 화면에 나타난 사물의 움직임에 맞춰 소리의 방향을 정확하게 조절해주는 기술이다. LG 사운드 바는 ▲입체음향을 내는 ‘서라운드 스피커’ ▲중저음을 내는 ‘우퍼 스피커’ ▲소리를 천장으로 쏴주는 ‘업파이어링 스피커’ 등으로 구성됐다.

포터블 스피커 ‘LG 엑스붐 고’는 고음질 오디오 코덱을 적용, 24비트 하이파이(Hi-Fi) 음원도 손실 없이 무선으로 재생할 수 있다. ‘LG 시네빔 레이저 4K’ 프로젝터는 최대 140인치 화면을 4K(3840 X 2160) 해상도로 구현한다.   

LG전자 한국영업본부 한국홈엔터테인먼트(HE)마케팅담당 손대기 상무는 “고객들이 고품격 사운드를 직접 경험해볼 수 있도록 하는 체험 마케팅으로 오디오 마니아들의 귀를 사로잡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안나 기자>anna@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 ‘프리즘’ vs LG ‘AI’…에어컨 이어… 삼성 ‘프리즘’ vs LG ‘AI’…에어컨 이어…
  • 삼성 ‘프리즘’ vs LG ‘AI’…에어컨 이어…
  • 통신3사, 광주 지하철 전 노선 5G 개통…연내…
  • 5G폰 경쟁, 승부처 ‘중국’…삼성·퀄컴, 주…
  • [CES2020] ‘경험’, 가전 신성장동력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