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김도현기자] LG전자가 조선시대 문화재를 알린다. 투명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올레드) 사이니지와 시그니처 올레드TV를 활용했다.

12일 LG전자는 지난 9일부터 22일까지 영국 런던 주영한국문화원에서 열리는 ‘기사진표리진찬의궤 미디어 쇼케이스’에 참여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영국국립도서관이 소장하고 있는 조선시대 문화재 ‘기사진표리진찬의궤’를 효과적으로 알리기 위해 마련됐다. LG전자, 영국국립도서관, 중앙대학교 이보아 교수 연구팀이 협업해 준비했다.

기사진표리진찬의궤는 조선 후기 1809년 순조가 그의 조모인 혜경궁의 관례 60주년을 축하하기 위해 진표리(옷의 겉감과 안감을 올리는 일)와 진찬(국가의 큰 경사를 맞아 거행되는 궁중잔치)을 채색화로 기록한 의궤다.

LG전자는 이번 쇼케이스에서 문화재의 의미를 효과적으로 전달하기 위해 자체 개발한 증강현실(AR) 제스처 인식기술을 적용했다. 이 기술은 관람객의 몸짓에 따라 투명 올레드 사이니지에 재생되는 화면을 바꿀 수 있다. 관람객이 원하는 영상 콘텐츠를 선택해서 관람할 수 있다.

소리 시각화(Sound Visualization) 기법을 적용, 악기 이미지가 궁중음악과 작은 입자로 분해돼 관람객의 손동작을 따라다니며 움직인다.

LG전자 엔터테인먼트&모바일커뮤니케이션(E&M) 센터장 조택일 전무는 “우리 문화재를 세계에 알리는 전시에 참여하게 돼 의미가 깊다”며 “LG전자 기술이 인터렉티브 아트에 널리 적용되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김도현 기자>dobest@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CGV 갈 때 스마트폰만 들고 가세… LG전자, “CGV 갈 때 스마트폰만 들고 가세…
  • LG전자, “CGV 갈 때 스마트폰만 들고 가세…
  • 설 연휴, 아프면 어쩌나 “T맵이 문 연 병원 알…
  • 삼성 ‘프리즘’ vs LG ‘AI’…에어컨 이어…
  • 통신3사, 광주 지하철 전 노선 5G 개통…연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