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구영 LG헬로비전 대표 “헬로비전 1등 DNA 1등 LG 만남, 제2의 도약”

2020.01.02 15:45:08 / 최민지 cmj@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최민지기자] 송구영 LG헬로비전 신임 대표가 임직원과 처음으로 만났다. LG그룹 계열사들은 올해부터 디지털 시무식을 진행하지만, 송구영 대표는 첫 번째 공식 만남인 만큼 직접 대면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2일 송 대표는 서울 상암사옥에서 시무식을 열고 2020년 신년사를 통해 “헬로비전 일등 DNA와 일등 LG의 만남으로 시장을 선도하고, 고객에게 사랑받는 회사로 제2의 도약을 만들어내야 한다”고 강조했다.

신년사 첫 번째 키워드는 ‘고객가치 혁신’이다. 이는 LG헬로비전 사명이기도 하다. 송 대표는 LG헬로비전 사명에 대해 유료방송 성장을 이끈 임직원들에 대한 존중이자, LG와의 만남을 통해 새로운 비전을 수립하고 제2의 도약을 이루자는 의미라고 설명했다.

송 대표는 “헬로라는 인사말처럼 개인과 가정(Home), 지역사회 어디서나 만날 수 있는 동반자로 거듭나야한다”며 “끊임없는 고객가치 혁신이 사명”이라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송 대표는 ▲본원적 경쟁력 강화 ▲미래 성장 기반 마련 ▲디지털 기반 고객가치 혁신 ▲사람 중심의 조직문화 구축, 네 가지 사업 방향을 제시했다.

유료방송사업에서는 본원적 경쟁력을 강화할 것을 주문했다. 송 대표는 “상품과 서비스, 콘텐츠 등 모든 접점에서 고객이 품질 개선을 몸소 느낄 수 있도록 역량을 집중해달라”고 당부했다. 또, 다른 케이블 사업자 및 그룹 내외의 선도 사업자와의 파트너십을 확대해 시너지를 발휘하고, 내실 있는 지역채널 콘텐츠 제공을 위한 투자도 확대하겠다고 거듭 밝혔다.

알뜰폰(MVNO). 홈(Home) 사업 분야에서는 미래 먹거리를 끊임없이 모색해달라고 요청했다. MVNO 사업에서는 혁신적인 LTE·5G 요금제 및 서비스를 바탕으로 시장 활성화를 주도하고, 홈 분야에서는 맞춤형 홈 사물인터넷(IoT) 등 고객 댁내 필요한 서비스를 모두 제공하는 회사로 진화하기 위한 기반을 다질 것을 주문했다. 기업(B2B) 등 다양한 시장에서 새로운 기회를 창출하고 이를 십분 활용하기 위한 역량도 확보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송 대표는 2020년을 디지털과 데이터 기반의 고객 가치 혁신 원년으로 삼자고 강조했다.

송 대표는 “풍부한 지역 사업 경험에 고객에 대한 데이터 분석을 접목해 적시에 고객의 불편을 해소할 때 LG헬로비전만의 고객가치가 빛을 발할 것”이라며 “이를 위해서는 일하는 방식도 완전한 고객 중심으로 변화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사람이 사업적 목표를 달성하는 데 있어 가장 중요한 원동력”이라며 “다양성을 존중하고 배려하는 기업문화를 만드는데 힘써달라”고 전했다.

<최민지 기자>cmj@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1000R 곡률 게이밍 모니터 ‘오디세… 삼성전자, 1000R 곡률 게이밍 모니터 ‘오디세…
  • 삼성전자, 1000R 곡률 게이밍 모니터 ‘오디세…
  • 삼성전자, 낸드 추가 투자…평택 2라인 클린룸…
  • 공연장 가득 채운 12m 최시원,  어떻게 만들었…
  • 삼성전자, 갤러리아 백화점 광교점 ‘더월’ 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