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크리스티아노 아몬 퀄컴 사장, “2020년 5G 본격화”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2020년은 5세대(5G) 이동통신이 본격화하는 해다.”

3일(현지시각) 크리스티아노 아몬 퀄컴 사장은 미국 마우이 그랜드와일레아 호텔에서 개막한 ‘퀄컴 스냅드래곤 테크 서밋’에서 이같이 밝히고 스냅드래곤 865와 765를 공개했다.

아몬 사장은 “5G는 지금까지 상상하지 못한 방식으로 연결, 컴퓨팅 및 의사소통에 대한 새롭고 흥미로운 기회를 제공할 것이며 퀄컴은 글로벌 5G 도입을 촉진하는데 중요한 역할을 수행하게 돼 기쁘다”며 “오늘 발표한 스냅드래곤 5G 모바일 플랫폼으로 업계를 지속적으로 선도하고 2020년까지 더욱 많은 기업들이 5G 제품·서비스를 선보일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스냅드래곤 865 플랫폼은 플래그십 기기용이다. 스냅드래곤 X55 모뎀 기반이다. 스냅드래곤 765는 765와 765G 2종. 5G 확산을 이끈다.

알렉스 카투지안 퀄컴테크놀로지 수석부사장 겸 모바일부문 본부장은 “플래그십 모델인 스냅드래곤 865 모바일 플랫폼은 스냅드래곤 X55 모뎀을 기반으로 차세대 플래그십 기기에 필요한 압도적인 연결성과 성능을 제공하며 스냅드래곤 765 및 765G는 통합된 5G 연결성, 인공지능(AI) 프로세싱 및 스냅드래곤 엘리트 게이밍 경험을 제공한다”라며 “스냅드래곤 865 및 스냅드래곤 765 (765G)는 사용자의 5G 또는 4세대(4G) 커버리지 권역과 상관없이 2020년에 가장 진보된 안드로이드 기반 스마트폰에 탑재될 것”이라고 평가했다.

퀄컴은 모바일 플랫폼 기반 모듈 스냅드래곤 865 및 765 모듈러 플랫폼도 선보였다. 제조사가 개발비를 낮출 수 있는 인증 프로그램이다. 버라이즌과 보다폰이 참여했다. 퀄컴은 동참하는 통신사를 확대할 계획이다.

새 화면 지문인식 칩셋 ‘3차원(3D) 소닉 맥스’도 데뷔했다. 3D 소닉 맥스는 이전 모델 대비 지문인식 범위가 17배 향상했다. 두 손가락 인증으로 보안성을 높였다.

<마우이(미국)=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LG폰으로 찍은 사진으로 달력 만… LG전자, “LG폰으로 찍은 사진으로 달력 만…
  • LG전자, “LG폰으로 찍은 사진으로 달력 만…
  • 샤오미, “한국지사 설립 계획 없다…소비자 의…
  • 삼성전자, ‘갤럭시S11' 스냅드래곤865 채용…
  • 삼성전자, 지하철 스마트 사이니지 설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