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라이프스타일TV 체험마케팅 시동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삼성전자가 달라진 생활상에 맞춘 TV 시장 확대에 공을 들이고 있다.

삼성전자(대표 김기남 김현석 고동진)는 지난 18일(현지시각) 싱가포르에서 ‘더 세리프TV’ 출시행사를 개최했다고 20일 밝혔다.

더 세리프TV는 가구 디자이너 부홀렉 형제가 참여한 라이프스타일TV다. 인테리어 가구 브랜드 커뮨과 라이프스타일TV 체험관을 만들었다. 인테리어 소품 역할도 하는 ‘더 프레임’도 전시했다.

삼성전자는 “이날 행사에 참여한 현지 미디어, 거래선, 소비자들은 매장에 전시된 프리미엄 가구와 어우러진 삼성 라이프스타일TV에 대해‘최고의 기술과 디자인의 만남’이라고 호평했다”라고 전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안마의자 재공략…4년 만에 신제품… LG전자, 안마의자 재공략…4년 만에 신제품…
  • LG전자, 안마의자 재공략…4년 만에 신제품…
  • 코로나19에 울고 웃은 TV 시장…삼성-LG 양…
  • 삼성전자, ‘엔트리 프리미엄폰’ 전략 회귀……
  • SKT 이어 KT도…유전자 기반 헬스케어 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