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SK인포섹이 베트남 정보보안시장 진출 초읽기에 들어갔다.

SK인포섹(대표 이용환)은 빈그룹의 정보보안 자회사인 빈CSS와 협력해 베트남 현지 정보보안 사업 협력을 골자로 한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파트너십은 SK인포섹의 글로벌 시장 확대 의지와 베트남 제일의 정보보안기업으로 성장하려는 빈CSS의 이해관계가 맞아 성사됐다. 최근 베트남은 정보보안에 대한 정부 투자가 확대되고 있는 가운데 SK인포섹의 정보보안사업 역량과 다양한 분야에 사업망을 갖추고 있는 빈그룹이 시너지를 낼 전망이다.

SK인포섹은 연내 빈CSS 보안센터에 통합보안관제플랫폼 ‘시큐디움’을 구축하고 기술이전 및 교육, 관제운영, 판매 노하우를 전할 계획이다. 빈CSS는 이를 기반으로 빈그룹 관계사 30여곳에 정보보안 서비스를 제공하고 베트남 현지 고객 확보에 나선다.

트락 빈CSS 대표는 “한국에서 20년 동안 보안관제 시장을 선도해온 SK인포섹은 빈CSS가 향후 목표로 삼고자 하는 모델”이라며 “SK인포섹과 협력해 글로벌 시장에 성과를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용한 SK인포섹 대표는 “베트남은 가파른 경제 성장과 함께 정보보안에 대한 투자 인식도 높다”며 “빈CSS와 지속적으로 성공전략을 공유하여 베트남 정보보안 시장을 선도하겠다”고 전했다.

<이종현 기자>bell@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KT, ‘비대면 라이브 토크쇼’로 갤노트20… KT, ‘비대면 라이브 토크쇼’로 갤노트20…
  • KT, ‘비대면 라이브 토크쇼’로 갤노트20…
  •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 삼성, 집중호우 피해복구성금 30억원 기부
  • LG전자, “커피도 마시고 공기청정기도 체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