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브이라이브, 동남아서 페북·유튜브 견줘…글로벌 경쟁력 확인”

2019.11.17 17:35:11 / 이대호 ldhdd@ddaily.co.kr

관련기사
[지스타 2019] 애피어, 게임 이용자 재유입 솔루션 ‘눈길’
[지스타 2019] ‘전기상점’에 비상한 관심…위메이드의 승부수
[지스타 2019] “웹보드게임, 결국 자율규제로 가야”
[지스타 2019] 韓 게이머들 도발? “이브온라인, 너무 어렵다” 물었더니
[지스타 2019] 넷마블-펄어비스-크래프톤 흥행 주역으로
[지스타 2019] ‘올해도 A3’ 넷마블, 배틀로얄 이벤트 시선집중
[지스타 2019] 변화 앞둔 넷마블…방준혁 의장, 올해도 현장 점검
[지스타 2019] 펄어비스, ‘심연 속 진주’ 4종 공개…게이머들 열광
[지스타 2019] 그라비티, ‘라그나로크-창작IP’ 투트랙 공략
[지스타 2019] 와콤, ‘태블릿 전 모델 체험 부스’ 운영
두 시간만에 완판…역대 최대 ‘지스타 2019’ 개막
[지스타 2019] NBP, 게임 매니지먼트 솔루션 ‘게임팟’ 소개
[지스타 2019] 모바일서 화끈한 배틀로얄…넷마블, ‘A3’ 영상 공개
[지스타 2019] 그라비티, 8종 신작 공개…모두 시연 가능
[지스타 2019] 크래프톤-펍지, ‘따로 또 함께’ 야외부스 3개소 마련
韓게임 위기 속 ‘지스타 2019’, 전년 흥행 넘어설까?
[지스타 2019] 넷마블, 킹오파 LG V50S 싱큐 시연 이벤트
[지스타 2019] 펄어비스, 삼성전자와 최고 수준 게임 경험 제공
[지스타 2019] 아프리카티비, ‘유명 BJ 집결’ e스포츠 띄운다
넥슨 빠진 ‘지스타 2019’, 흥행 주인공은?
[지스타 2019] 수서역·부산역서 체험 부스 마련…이벤트 풍성
[지스타 2019] 위메이드, ‘미르 3연작 형상화’ B2B부스 조감도 공개
[지스타 2019] 넷마블, 특별페이지서 출품작 4종 이벤트 공개
[지스타 2019] 넷마블, ‘세븐나이츠 레볼루션’ 등 대형 신작 4종 출품
펄어비스, 전 세계 연결할 지스타 전시관 꾸민다
[현장] 영국 게임쇼 가보니…‘지스타’가 커 보이네
넥슨 빠지니 펄어비스 두각…지스타 흥행 이끌까
게임쇼? BJ쇼? 넥슨 빠진 ‘지스타 2019’의 고민
이 분위기라면’ 지스타, 2년 뒤에도 부산 개최
[딜라이트닷넷] 진한 여운 남긴 ‘지스타 2018’, 내년 기대감↑

[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지난 15일 고려대학교에서 열린 한국정보사회학회, 지능정보기술과 사회문제 연구센터, 미디어산업연구센터 등이 주최한 ‘제5회 지능정보포럼’에서 네이버의 글로벌 라이브 커뮤니티 플랫폼 ‘브이라이브(V LIVE)’에 대한 연구 결과들이 발표됐다.

브이라이브가 창작자의 글로벌 진출과 한류 콘텐츠 확산에 의미 있는 영향력을 미치고 있다는 연구다.

고려대학교 미디어학부 김성철 교수가 ‘브이라이브 플랫폼의 의의와 브이라이브 플랫폼 내 K-POP 채널의 성공 요인’에 대해 분석했다. 김 교수에 따르면 브이라이브에서 스타의 오리지널 콘텐츠가 다양할수록 댓글 참여와 같은 채널 활동이 활발하며 ‘브이 하트비트(V HEARTBEAT)’ 등을 활용한 글로벌 진출 시도가 많을수록 일평균 채널 구독자수가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요소들은 채널의 인기로 이어져, 창작자의 글로벌 성장과 한류 콘텐츠 확산에 중요한 역할을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를 통해 기술과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브이라이브 플랫폼의 지원이 채널과 스타의 글로벌 성장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확인됐다.

김 교수는 “브이라이브는 한류 콘텐츠를 글로벌 시장으로 유통하는 역할을 할 뿐 아니라 베트남, 인도네시아에 진출해 현지의 로컬 콘텐츠를 주변국으로도 확산시키고 있다” 며 “브이라이브가 플랫폼 고도화와 더불어 ‘팬 맞춤형’ 콘텐츠의 확대, 이에 기반한 비즈니스모델 발굴에 지속적으로 노력한다면 한류 뿐 아니라 글로벌 콘텐츠를 글로벌 시장으로 유통하는 ‘글로벌 파이프라인(Global Pipeline)으로 한단계 더 성장할 수 있을 것”이라고 평가했다.

또한 브이라이브가 동남아시아 동영상 시장에서 유튜브, 페이스북에 견주는 글로벌 라이브 플랫폼으로서의 경쟁력을 갖춘 것으로 조사됐다.

김숙 컬쳐미디어랩 대표가 ‘동남아시아의 한류 팬덤과 플랫폼’에 대해 분석한 결과 인도네시아, 베트남, 필리핀의 1020 이용자들은 전통 매체 보다는 인터넷과 소셜미디어 등을 통한 콘텐츠 이용률이 높으며 이 중 브이라이브가 3개국 모두에서 유튜브, 페이스북과 함께 한류 콘텐츠를 가장 많이 감상하는 대표 플랫폼으로 떠올랐다.

특히 인도네시아, 베트남, 필리핀의 브이라이브 이용자들이 유료 콘텐츠 결제와 감상에도 적극적인 것으로 파악됐다. 응답자의 절반 이상이 브이라이브에서 유료 콘텐츠를 이용한 경험이 있고 ‘팬십(Fanship)’에 대한 만족도가 5점 만점에 평균 4.32점을 기록해 매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인도네시아의 경우 팬십을 통해 콘서트 티켓 선예매를 이용하는 비율(4.34점)이 가장 높았고 필리핀과 베트남에서는 팬십에서만 볼 수 있는 사진과 게시글에 대한 만족도(4.54점)가 가장 높았다. 브이라이브가 유튜브보다 한류 스타를 좋아하는 팬 활동에 더 많은 영향을 미친 것으로도 분석됐다.

김숙 대표는 “이번 연구를 통해 브이라이브가 글로벌 시장의 테스트베드 격인 동남아시아에서 밀레니얼 세대를 중심으로 글로벌 경쟁력을 구축했음을 확인했다”고 말했다. 또한 “브이라이브의 글로벌 성장은 브이라이브가 문화적 현상으로만 해석되는 ‘팬덤’을 산업적으로 확장시켜 글로벌 콘텐츠 경쟁력 강화에 기여한 새로운 플랫폼적 현상으로도 해석할 수 있다”고 평가했다.

<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에어팟 잡겠다”...무선이어폰 후발 주자들… “에어팟 잡겠다”...무선이어폰 후발 주자들…
  • “에어팟 잡겠다”...무선이어폰 후발 주자들…
  • LG전자, “CGV 갈 때 스마트폰만 들고 가세…
  • 설 연휴, 아프면 어쩌나 “T맵이 문 연 병원 알…
  • 삼성 ‘프리즘’ vs LG ‘AI’…에어컨 이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