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케시, 3분기 영업이익 26억원 기록… 전년 동기比 272%↑

2019.11.12 15:23:10 / 박기록 rock@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박기록기자] 웹케시가 올 3분기에 영업이익 26억원을 기록하며,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272% 증가하는 성과를 기록했다.

웹케시는 12일 공시를 통해, 올해 3분기 실적 발표에서 매출은 147억, 영업이익은 26억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21% 감소했으며, 영업이익은 272% 증가했다

회사측에 따르면, 영업이익 견인 동력으로는 첫째, 저 마진 SI사업 구조조정, 둘째, ‘인하우스뱅크’, ‘브랜치’, ‘SERP’, ‘경리나라’ 등 수수료 기반의 솔루션 비즈니스로의 성공적 전환에 따른 수익 구조 개선을 꼽을 수 있다. 실제 웹케시의 영업이익율은 2017년 5%, 2018년 8% 등 꾸준한 증가를 보이고 있다. 

다만 SI사업 구조조정으로 매출은 감소세를 보이고 있다. 하지만 다년간의 사업 구조조정이 마무리 단계로 접어들면서 내년도부터는 매출도 성장이 기대된다. 

금융 연동 B2B핀테크 솔루션 시장의 특성상 3분기 실적은 저조하고, 4분기 실적이 강세를 보이는 것이 일반적이다. 그러나 2019년도 1분기 16억, 2분기 23억 그리고 3분기 26억으로 꾸준한 영업이익 상승세를 보여 주고 있는 것도 주목할 만 하다. 이번 3분기 지속적 성장은 B2B핀테크 솔루션 비즈니스 성장에 따른 영업이익 확대에서 그 요인을 찾을 수 있다.

웹케시 윤완수 대표는 "SI 사업의 비중을 줄이고 도입비와 수수료 기반의 B2B핀테크 솔루션 사업을 주력으로 키우면서 향후 영업이익율이 크게 향상 될 것"이라면서 "올해말 기준 영업 이익율이 15%선까지 개선될 것으로 기대되며 매출 1000억을 달성할 시점에는 영업 이익율이 25%선까지 이를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회사측은 2019년 영업 이익은 약 90억원으로 추정되며 전년 대비 55% 영업이익 증가를 바라보고 있다고 밝혔다. 

<박기록 기자>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설 연휴, 아프면 어쩌나 “T맵이 문 연 병원 알… 설 연휴, 아프면 어쩌나 “T맵이 문 연 병원 알…
  • 설 연휴, 아프면 어쩌나 “T맵이 문 연 병원 알…
  • 삼성 ‘프리즘’ vs LG ‘AI’…에어컨 이어…
  • 통신3사, 광주 지하철 전 노선 5G 개통…연내…
  • 5G폰 경쟁, 승부처 ‘중국’…삼성·퀄컴, 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