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김도현기자] 삼성전자가 ‘HDR(High Dynamic Range)10+’ 생태계 구축에 나선다.

27일 삼성전자(대표 김기남 김현석 고동진)는 지난 24일(현지시각) 중국 베이징 789예술구 미파크에서 HDR10+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삼성전자와 중국 TV·라디오 전문 테스트 기관 ‘TIRT’가 공동 주최했다.

TCL, 샤오미, 스카이워스, 콘카, 창홍 등 TV 제조사와 화웨이, NEC 등도 휴대폰 제조사 관계자가 참석했다.

HDR10+ 인증·로고 운영 프로그램은 ▲기술·테스트 상세 사양 공유 ▲인증 로고와 사용 가이드 제공 ▲제3자 공인 테스트 기관을 통한 기기 인증 등으로 구성된다.

삼성전자, 20세기폭스, 파나소닉 3개 회사는 지난해 6월부터 ‘HDR10+ 인증·로고 운영 프로그램’을 시작했다.

<김도현 기자>dobest@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 삼성, 집중호우 피해복구성금 30억원 기부
  • LG전자, “커피도 마시고 공기청정기도 체험…
  • [단독] 삼성전자 ‘갤노트20’ 보상판매 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