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갤럭시S10·갤럭시노트10 대상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삼성전자가 최근 발생한 스마트폰 초음파 디스플레이 지문인식 오류 수정을 시작했다. 갤럭시S10과 갤럭시노트10 시리즈 대상이다.

23일 삼성전자(대표 김기남 김현석 고동진)는 지문인식 오류 관련 소프트웨어(SW) 패치 업데이트를 개시했다고 밝혔다.

초음파 디스플레이 지문인식은 삼성전자와 퀄컴이 공동 개발했다. 최근 특정 실리콘 케이스를 사용할 경우 등록 지문이 아니어도 인증하는 문제가 드러났다. 이 기술은 갤럭시S10과 갤럭시노트10 시리즈에 탑재했다.

삼성전자는 “이슈 해결을 위한 SW 패치를 고객에게 순차적으로 업데이트하고 있다(제품에 지문이 등록된 고객 대상)”라며 “해당 모델을 사용하고 있는 고객은 알림을 받은 후 업데이트 해주기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또 “지문을 새로 등록 할 때에는 손가락 중앙부를 포함한 전면적을 사용해 주기 바란다”라며 “돌기 패턴이 있는 전면 커버는 지문 등록 또는 지문 인증이 안 될 수 있으므로 사용을 피해주기 바란다”라고 덧붙였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HDR10+ 생태계 확장…왓챠 합류 삼성전자, HDR10+ 생태계 확장…왓챠 합류
  • 삼성전자, HDR10+ 생태계 확장…왓챠 합류
  • LG전자, 38인치 울트라기어 게이밍 모니터 선…
  • LG전자, “‘V50S씽큐’ 구입한 수험생에게…
  • 美中 무역전쟁, 휴전 지연…“더 달라 vs 빨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