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권하영기자] KT는 한동대학교 캠퍼스 학생회관 2층에 학생들을 위한 교내 가상현실(VR) 체험존을 오픈했다고 23일 밝혔다. 이 체험존은 KT의 VR 숍인숍(Shop in shop) 사업 모델이 적용된 첫 매장이다.

KT는 지난해 3월부터 VR 테마파크 ‘브라이트(VRIGHT)’를 운영하고 있다. 올해부터는 KT가 개발한 VR 콘텐츠와 플랫폼을 중소형 VR 체험존에 유통하는 B2B 사업에 집중해왔다. 그중 VR 숍인숍 사업은 다양한 공간 사업자에게 KT의 VR 플랫폼과 콘텐츠를 제공하는 기업형 패키지다. 쇼핑몰·리조트·학교 등 일부 장소에 맞춤형 체험존을 구성한다.

한동대 VR 체험존은 학생들이 오고 가며 짧은 시간에도 간단하게 즐길 수 있는 캐주얼 VR 게임으로 구성했다. KT가 앱노리와 함께 개발한 VR 스포츠 게임 6종(야구, 탁구, 배드민턴, 테니스, 스쿼시, 양궁)을 이용할 수 있으며 2인용 멀티플레이 기능도 제공한다.

KT 뉴미디어사업단 김훈배 단장은 “한동대를 시작으로 여러 집객시설에 KT의 VR 숍인숍 매장 구축을 확대해 더 많은 사람들이 VR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권하영 기자>kwonhy@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38인치 울트라기어 게이밍 모니터 선… LG전자, 38인치 울트라기어 게이밍 모니터 선…
  • LG전자, 38인치 울트라기어 게이밍 모니터 선…
  • LG전자, “‘V50S씽큐’ 구입한 수험생에게…
  • 美中 무역전쟁, 휴전 지연…“더 달라 vs 빨리…
  • 삼성이 찾은 미래를 위한 아이디어는 무엇?