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홍하나기자] 국내 정보보호 기업들이 동남아시아 시장 진출을 위해 10월 14일에서 18일까지 개최되는 '2019 베트남·말레이시아 정보보호 비즈니스 상담회'에 참가한다.

한국정보보호산업협회(KISIA, 회장 이민수)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 주최로 국내 정보보호기업의 동남아 시장 진출 확대를 위한 '2019 베트남·말레이시아 정보보호 비즈니스 상담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서는 국내 정보보호 기업들과 현지 유력 바이어 50여개사가 참가한다. 일대일 비즈니스 상담회, 현지 파트너 및 바이어사를 직접 방문하는 개별상담, 현지 잠재 고객을 대상으로 국내 기업의 제품 및 서비스를 소개하는 쇼케이스 등 동남아시아 시장 진출과 협력 확대를 위한 활발한 교류를 진행할 예정이다.

베트남은 연평균 성장률 6.6% 이상의 빠른 경제 성장에 따른 ICT 환경의 변화로 인해 사이버 범죄가 증가하고 있다. 예방하고 대응하기 위한 정보보호 기술 및 시스템에 대한 투자가 증가할 것으로 기대되는 지역이다. 말레이시아는 정부차원의 보안에 대한 관심 고조와 사이버보안을 새로운 성장 동력으로 육성하고 있다. 정보보호 기술 및 시스템에 대한 투자가 지속적으로 확대, 사이버 보안 시장 규모가 연평균 성장률 15%를 보일 것으로 전망된다.

이번 상담회에 참가하는 국내기업은 ▲기원테크(이메일 보안) ▲나일소프트(로그분석 및 취약점 점검) ▲마크애니(문서보안, 위변조 방지) ▲모니터랩(웹방화벽, SSL 가시성 솔루션) ▲수산아이앤티(SSL 복호화 솔루션) ▲스콥정보통신(IP관리, 네트워크 접근제어) ▲싸이닉스 시스템즈(CCTV 스피드 돔 카메라) ▲에프원시큐리티(웹보안 솔루션) ▲엔피코어(APT, EDR) ▲윈스(IPS, 보안관제) ▲이글로벌시스템(DB 암호화 솔루션) ▲인정보(디지털 포렌식) ▲트리니티소프트(시큐어 코딩) ▲파이오링크(웹방화벽, 보안스위치) 등 정보보호 수출 경쟁력을 보유한 기업 14개사다.

이민수 KISIA 회장은 “공공과 민간분야 모두 보안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면서 정보보호 시장이 고성장을 유지중인 베트남과 말레이시아는 큰 성장세를 보일 것으로 기대되는 신흥시장”이라며, “이번 상담회를 통해 소개되는 국내 기업의 차별화된 정보보호 기술은 신흥시장의 수요를 충족시킴으로써, 신남방 시장 진출을 가속화하는 계기가 될 것” 이라고 밝혔다.

<홍하나 기자>hhn0626@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에어팟 잡겠다”...무선이어폰 후발 주자들… “에어팟 잡겠다”...무선이어폰 후발 주자들…
  • “에어팟 잡겠다”...무선이어폰 후발 주자들…
  • LG전자, “CGV 갈 때 스마트폰만 들고 가세…
  • 설 연휴, 아프면 어쩌나 “T맵이 문 연 병원 알…
  • 삼성 ‘프리즘’ vs LG ‘AI’…에어컨 이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