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권하영기자] LG전자 하반기 5G 전략 스마트폰 ‘LG V50S 씽큐(ThinQ)’의 초기 공시지원금은 최대 35만원으로 책정됐다.

전작인 ‘LG V50 씽큐’에서 공시지원금이 최대 77만원까지 오른 것과 비교하면 크게 낮아졌다. 통신3사 모두 공시지원금보다 25% 선택약정할인을 선택하는 것이 유리하다.

11일 통신업계에 따르면 이날 출시된 LG V50S 씽큐는 24개월 약정가입 구매 시 요금제에 따라 16만7000원~35만원 공시지원금을 받을 수 있다. V50S 출고가는 119만9000원이다. 최대 35만원 공시지원금을 제하면 실 구매가는 84만9000원이다.

SK텔레콤 공시지원금은 최대 32만원이다. 월 8만9000원 요금제(5GX프라임)와 월 12만5000원 요금제(5GX플래티넘) 가입자에게 동일하게 적용된다. 슬림(월 5만5000원)과 5GX스탠다드(월 7만5000원) 요금제를 선택하면 각각 20만4000원, 26만원을 지원받는다.

KT 이용자는 월 8만원 요금제(슈퍼플랜베이직) 선택 시 30만원 지원금이 지급된다. 월 10만원 이상 요금제(슈퍼플랜프리미엄·스페셜) 가입자는 35만원을 지원받는다. 월 5만5000원 요금제(5G슬림) 공시지원금은 20만원이다.

LG유플러스는 월 8만5000원 요금제(5G 스페셜)를 선택하면 29만7000원, 월 10만원 이상 요금제(플래티넘·슈퍼플래티넘) 가입 시 33만원원을 각각 지원한다. 라이트(월 5만5000원)와 시니어·청소년(월 4만5000원) 요금제는 각각 20만원과 16만7000원이 할인된다.

V50S 씽큐는 통신3사 공통적으로 공시지원금보다 25% 선택약정할인 혜택이 더 크다. 8만원대 요금제 기준 SK텔레콤은 24개월 약정가입 시 총 53만4600원 요금할인을 받는다. 같은 조건으로 KT와 LG유플러스도 선택약정할인으로 각각 48만원, 51만원을 할인받을 수 있다.

한편, LG V50S 씽큐는 전용 액세서리인 LG 듀얼 스크린을 기본 제공한다. 전면 3200만 화소 고성능 카메라와 후면 듀얼 카메라, 화면 내 지문인식 기능 등을 내세우고 있다. 상반기 V50 씽큐 수준의 흥행을 이어간다는 목표다.

<권하영 기자>kwonhy@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G8·V50씽큐 ‘안드로이드10’ 체… LG전자, G8·V50씽큐 ‘안드로이드10’ 체…
  • LG전자, G8·V50씽큐 ‘안드로이드10’ 체…
  • LGU+, VR 헤드셋 가격 부담↓…‘피코 리얼…
  • “손연재와 스마트홈트를” LGU+, V50S씽큐…
  • 삼성전자, 파운드리 고객 확보 ‘잰걸음’…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