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동차용 반도체 공략…유럽 팹리스 약 200곳 참석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삼성전자가 반도체 파운드리(위탁생산) 고객 확보를 위한 행보에 속도를 내고 있다.

10일(현지시각) 삼성전자(대표 김기남 김현석 고동진)는 독일 뮌헨에서 ‘삼성 파운드리 포럼 2019 뮌헨’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유럽 팹리스 업체 및 파트너 약 200곳이 참석했다. 전시관을 연 곳은 약 20곳이다. 참여는 전년대비 40% 전시는 전년대비 60% 증가했다.

뮌헨 포럼은 자동차용 반도체 솔루션 등 다양한 파운드리 공정 포트폴리오를 소개했다.

삼성전자는 28나노 완전공핍형 실리콘 온 인슐레이터(FD-SOI)와 14나노 공정을 자동차용 반도체 생산에 쓰고 있다. 향후 8나노 공정 확대 예정이다. 지난 5월 자동차 기능안전 국제표준 ‘ISO26262 기능안전관리(FSM, Functional Safety Management)’ 인증을 취득했다. 자동차 품질경영 시스템 ‘IATF 16949’와 자동차용 반도체 신뢰성 평가규격 ‘AEC-Q100’에 만족하는 제품을 생산한다.

삼성전자 파운드리 사업부 정은승 사장은 “매년 더 많은 고객과 파트너가 파운드리 포럼을 찾아주는 것을 보며 삼성전자 파운드리가 고객과 함께 성장하고 있음을 실감한다”며 “신뢰를 최우선으로 하는 삼성전자만의 첨단 파운드리 기술과 에코시스템으로 최고의 파트너가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2016년부터 삼성 파운드리 포럼을 열었다. 올해는 ▲5월 미국 ▲6월 중국 ▲7월 한국 ▲9월 유럽 등 이번을 포함 총 5회의 포럼을 가졌다. 올해부터 ‘SAFE(Samsung Advanced Foundry Ecosystem) 포럼’을 추가한다. SAFE는 삼성전자가 반도체 칩 설계를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오는 17일 미국 산호세에서 진행한다. 파운드리 포럼은 삼성전자 파운드리사업부 전략에 SAFE포럼은 구체적 기술 협력에 초점을 맞춘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G8·V50씽큐 ‘안드로이드10’ 체… LG전자, G8·V50씽큐 ‘안드로이드10’ 체…
  • LG전자, G8·V50씽큐 ‘안드로이드10’ 체…
  • LGU+, VR 헤드셋 가격 부담↓…‘피코 리얼…
  • “손연재와 스마트홈트를” LGU+, V50S씽큐…
  • 삼성전자, 파운드리 고객 확보 ‘잰걸음’…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