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감2019] 통신3사, 5년간 전봇대 무단사용 위약금 1142억원

2019.10.04 12:40:33 / 최민지 cmj@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최민지기자] 최근 5년간 통신3사 한국전력 전봇대 무단 사용 위약금은 1142억원으로 전체 73%에 해당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박범계 의원(더불어민주당)이 한전으로부터 제출받은 2019년 국정감사자료에 따르면 2015년부터 2019년 8월까지 약 5년간 통신사업자 한전 전주 무단사용 위약금은 1575억원으로 집계됐다. 이 중 LG유플러스는 563억원, SK텔레콤‧SK브로드밴드 447억원, KT 132억7000만원으로 확인됐다.

박 의원은 “통신사들의 한전 전주 무단사용은 매년 습관적으로 반복되고 있으며, 최근 5G 망구축 경쟁으로 더욱 심화될 것”이라며 “한전도 전주에 대한 주기적인 단속과 점검을 강화하고, 무단사용에 대해서는 전주 사용권 제한 등의 조치로 통신사들의 상습적인 전주 무단 사용을 근절시키는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말했다.

<최민지 기자>cmj@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G8·V50씽큐 ‘안드로이드10’ 체… LG전자, G8·V50씽큐 ‘안드로이드10’ 체…
  • LG전자, G8·V50씽큐 ‘안드로이드10’ 체…
  • LGU+, VR 헤드셋 가격 부담↓…‘피코 리얼…
  • “손연재와 스마트홈트를” LGU+, V50S씽큐…
  • 삼성전자, 파운드리 고객 확보 ‘잰걸음’…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