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감2019] 중소기업에 4년 간 174억 지원하고도...공공 클라우드 공급 실적은 저조

2019.09.30 10:45:55 / 백지영 jyp@ddaily.co.kr

관련기사
올해 상반기 클라우드 매출 전년比 24% 증가…“관련 투자도 4년 내 2배로”
[주간 클라우드 동향] 오라클 같지 않은 오라클 오픈월드

- 송희경 의원 “국감서 공공기관 민간 클라우드 도입 활성화 근본 개선 방안 마련 촉구”

[디지털데일리 백지영기자] 지난 2015년 세계최초로 클라우드컴퓨팅 발전 및 이용자 보호에 관한 법률(이하 클라우드 발전법)을 제정하고도 국내 공공기관의 클라우드 도입 성과는 턱없이 부족한 것으로 나타났다.

30일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소속 송희경 의원(자유한국당)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과기정통부는 2016년 이후 현재까지 중소 클라우드기업 109곳을 대상으로 174억원을 지원했으나, 단 9개 중소기업만이 공공기관에 클라우드 서비스를 납품한 것으로 드러났다. 납품금액 총액은 2억3000만여원에 불과했다.

결국 정부·공공기관의 클라우드에 대한 저조한 인식이 문제라는 지적이다. 최근 3년 간 국가정보화 사업의 공공기관 클라우드 도입권고 및 이행 현황을 살펴보면 지난해 기준, 클라우드 도입을 권고한 332개 사업(7945억원 규모) 중 실제 클라우드 도입이 이루어진 사업은 18개(621억원 규모)에 불과했다. 권고 이행률이 5.4%에 불과하다. 이렇듯 대부분의 공공기관이 클라우드 도입권고를 지키지 못하고 있으며, 투자실적도 개선되지 않고 있다.

송희경 의원은 “정부가 공공기관의 민간 클라우드 도입 확대를 추진하고 있지만 여전히 클라우드 산업 활성화는 거북이 걸음”이라고 지적하며 “근본적인 원인은 까다로운 보안인증제도와 유연성이 부족한 현행 국가 계약 제도, 정부·공공기관의 클라우드 서비스에 대한 인식부족에 있다”고 말했다. 송희경 의원은 과거 KT에서 클라우드 사업을 담당하던 임원 출신이다.

그는 “이번 국정감사를 통해 클라우드 활성화를 가로막는 문제점을 지적하고, 부처 차원의 근본적인 해결방안 마련을 촉구 할 예정”라고 덧붙였다.

<백지영 기자>jyp@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더 세리프TV’ 싱가포르 상륙 삼성전자, ‘더 세리프TV’ 싱가포르 상륙
  • 삼성전자, ‘더 세리프TV’ 싱가포르 상륙
  • LG전자, 美 탑골프 디지털 사이니지 공급
  • SK에너지, 태양광 발전 사업 ‘시동’
  • 삼성전자, ‘갤럭시노트10+ 스타워즈 에디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