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팝업 스토어 ‘LG 스타일러 리프레시 스위트’ 운영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LG전자 ‘스타일러’가 패션 행사에 등장해 화제가 됐다.

LG전자(대표 조성진 정도현)는 4일부터 11일까지(현지시각) 미국 뉴욕에서 열린 ‘뉴욕패션위크’에 참가했다고 16일 밝혔다.

LG전자는 3일부터 12일까지(현지시각) WGACA 플래그십 스토어에 팝업 스토어 ‘LG 스타일러 리프레시 스위트’를 운영했다. LG전자는 ‘스타일러 미러’를 미국에 출시했다. 이번 행사를 통해 스타일러의 의류관리기능을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데이비드 밴더월 LG전자 미국법인 마케팅총괄은 “이번 협업은 패션과 기술의 교차점에서 의류 관리의 미래를 보여준다”며 “고객은 스타일러를 이용해 소중한 의류를 환경 친화적으로 편리하게 관리할 수 있다”고 말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올레드TV로 문화유산 즐기세요” LG전자, “올레드TV로 문화유산 즐기세요”
  • LG전자, “올레드TV로 문화유산 즐기세요”
  • 삼성전자, ‘2019 교육기부 박람회’ 참가
  • LG전자, 듀얼스크린폰 북미 출시
  • 웅진코웨이, 휴대용 공기청정기 선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