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이폰11, 20일부터 판매 시작…게임·콘텐츠 스트리밍, 월 4.99달러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애플이 ‘아이폰11’ 시리즈 3종을 공개했다. 예상대로 카메라에 변화를 줬다. 5세대(5G) 이동통신은 지원하지 않는다. 스마트시계와 태블릿 신제품도 선보였다. 클라우드 스트리밍 게임 서비스를 시작한다.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도 추가했다.

10일(현지시각) 애플은 미국 캘리포니아에서 신제품 발표회를 개최했다. ▲스마트폰 ‘아이폰11·11프로·11프로맥스’ ▲스마트시계 ‘애플워치5’ ▲태블릿 7세대 아이패드를 내놨다. ▲클라우드 스트리밍 게임 서비스 ‘애플 아케이드’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 ‘애플TV플러스’를 소개했다.

아이폰11프로와 아이폰11프로맥스는 오는 13일부터 예약판매를 한다. 정식판매는 20일부터다. 미국 등 30개국에서 우선 판매한다. 저장공간에 따라 ▲64기가바이트(GB) ▲256GB ▲512GB 3종이다. 각각 999달러(약 119만원)와 1099달러(약 131만원)부터다. 화면 크기는 각각 5.8인치와 6.5인치다.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슈퍼레티나XDR 디스플레이를 장착했다. 방수방진은 IP68등급이다. 후면 카메라는 트리플이다. 1200만화소 초광각, 광각, 망원 카메라를 갖췄다. 전면 카메라도 1200만화소다.

아이폰11 판매일정도 같다. 13일부터 예판 20일부터 정식판매다. ▲64GB ▲128GB ▲256GB 3종이다. 가격은 699달러(약 83만원)부터다. 6.1인치 액정표시장치(LCD) 화면을 채용했다. IP68등급이다. 후면 카메라는 듀얼이다. 1200만화소 초광각과 광각 카메라를 내장했다. 전면 카메라는 1200만화소.

애플워치5도 20일부터 정식판매다. 위치정보시스템(GPS) 묘델은 41개국에 선보인다. 이동통신까지 제공하는 모델은 22개국에 공급한다. 나침반을 추가했다. 국제비상전화를 지원한다. 가격은 199달러(약 24만원)부터다. 7세대 아이패드는 329달러(약 39만원)부터다. 30일부터 판매한다. 10.2인치 화면을 갖췄다.

애플 아케이드는 월 4.99달러(약 6000원)다. 애플 모든 기기에서 애플이 제공하는 게임을 즐길 수 있다. 기기 사양과 관계없이 고성능 게임을 할 수 있다. 게임은 서버에서 구동하기 때문이다. 네트워크가 중요하다. 19일부터 서비스 개시다. 애플TV플러스도 월 4.99달러다. 11월1일부터다. 애플TV플러스는 애플 기기가 아니어도 시청할 수 있다. 애플리케이션(앱)을 다운로드하면 된다. 애플은 자체 제작 드라마를 강화할 방침이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비스포크’ 적극 홍보…유니온아… 삼성전자, ‘비스포크’ 적극 홍보…유니온아…
  • 삼성전자, ‘비스포크’ 적극 홍보…유니온아…
  • LGD, 중국 대형 OLED 키운다…2020년 10…
  • 삼성전자 vs LG전자, 8K TV ‘논란’…쟁…
  • 삼성전자, 갤노트10 국내 판매 100만대 돌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