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BP, 세계관세기구에 클라우드 공급

2019.09.02 19:17:34 / 백지영 jyp@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백지영기자] 네이버 비즈니스 플랫폼(이하 NBP, 대표 박원기)은 IT솔루션기업인 위버시스템즈와 협력해 세계관세기구(World Customs Organization)에 클라우드서비스를 제공한다고 2일 밝혔다.

세계관세기구는 벨기에 브뤼셀에 본부를 두고 있는 국제기구다. 현재 전세계 총 174개 회원국이 참여하고 있으며, 관세에 관한 국제 협약개발, 상품분류, 관세평가, 관세 세입징수 및 지식재사원 보호 등을 수행하는 기구이다.

NBP는 세계관세기구가 진행하고 있는 ‘세계관세기구 공동 연구 프로젝트(World Customs Organization Joint Research Project)’에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을 활용한 빅데이터를 분석하는 연구를 진행하게 됐다는 설명이다.

회사 측은 “국내 클라우드 사업자가 국제기구에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하는 첫번째 사례로써 의미있다”며 “세계관세기구가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을 선택한 이유는 많은 글로벌 리전을 보유하고 있어 서비스 공급에 차질이 없으며, 미국 CSA(Cloud Security Alliance) 스타 골드 등 국내 외 수많은 보안 인증을 보유한 글로벌 최고 수준의 보안 기술력을 갖췄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네이버에 따르면, NBP의 글로벌 리전은 현재 독일, 미국, 싱가포르, 홍콩, 일본 등 전 세계 주요 거점에 위치해있다. 이 리전들이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의 전용선으로 연결돼 있어 초저지연 반응 시간을 제공하고 있다고 전했다.

NBP 임태건 상무는 “해외 대형 클라우드 사업자들과 경쟁하며 아프리카와 프랑스, 벨기에에서 테스트를 진행했고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독일 리전의 빠른 속도와 타이트한 기술 지원 등 전반적인 부분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며 “온전히 해외에서 서비스를 운영하는 고객의 선택을 받았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고, 이번 공급을 시작으로 많은 글로벌 고객사를 유치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은 라인, 웹툰, 브이 라이브 등 네이버의 다양한 글로벌 서비스를 비롯해 한국은행, 코레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 SKT, 삼성카드, 펍지 등 다양한 분야의 고객 사례를 확보하고 있다.

<백지영 기자>jyp@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HDR10+ 생태계 확장…왓챠 합류 삼성전자, HDR10+ 생태계 확장…왓챠 합류
  • 삼성전자, HDR10+ 생태계 확장…왓챠 합류
  • LG전자, 38인치 울트라기어 게이밍 모니터 선…
  • LG전자, “‘V50S씽큐’ 구입한 수험생에게…
  • 美中 무역전쟁, 휴전 지연…“더 달라 vs 빨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