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권하영기자] 아이들이 인기 캐릭터를 눈앞에 불러와 확대하고 360도 돌려보는 3D AR 서비스가 나온다.

LG유플러스는 캐릭터 ‘뽀로로와 친구들’, ‘콩순이’, ‘시크릿쥬쥬’, ‘마법천자문’ 등을 3D AR로 제공하는 키즈 특화 콘텐츠를 ‘U+AR’에서 제공한다고 30일 밝혔다.

뽀로로와 친구들 5종류, 콩순이 2종류, 시크릿쥬쥬 1종류, 마법천자문 3종류 등 총 11종의 캐릭터가 등장하는 상황별 콘텐츠 60편이 제공된다. 향후 멸종위기 동물이나 공룡 등 아이들이 선호하는 콘텐츠를 연내 150여편까지 늘릴 계획이다.

U+AR 앱에선 부모와 아이가 AR캐릭터와 함께 신나게 놀고 춤추는 모습을 사진이나 영상으로 만들 수 있다. 아이 교육 효과도 기대된다. 예를 들어 뽀로로 캐릭터가 U+AR에서 3D콘텐츠로 나타나 목욕하는 습관을 알려주는 식이다.

LG유플러스 김민구 AR서비스담당은 ”기존 아이돌 중심 AR 콘텐츠에서 다양한 연령층이 즐길 수 있는 AR 콘텐츠로 장르를 확대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권하영 기자>kwonhy@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LG폰으로 찍은 사진으로 달력 만… LG전자, “LG폰으로 찍은 사진으로 달력 만…
  • LG전자, “LG폰으로 찍은 사진으로 달력 만…
  • 샤오미, “한국지사 설립 계획 없다…소비자 의…
  • 삼성전자, ‘갤럭시S11' 스냅드래곤865 채용…
  • 삼성전자, 지하철 스마트 사이니지 설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