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교육 플랫폼 기업 NHN에듀(대표 진은숙)가 모바일 학교 알림장 ‘아이엠스쿨’ 앱 내 설문 결과를 27일 발표했다. 앱을 이용하는 1319명의 학부모 회원이 참여했다.

이번 발표에 따르면 아이가 초등학교 3학년이 되면 93% 이상 정기적인 용돈을 지급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초등 3학년의 용돈 금액은 주 단위로 지급하는 경우가 63%로 가장 높았으며 월평균 1만8182원에 달했다. 월 단위로 용돈을 주는 학부모의 비율은 초등 3학년이 3.21%, 초등 6학년은 6.29%로 집계돼 학년이 높아질수록 월 단위의 용돈 지급이 점차 높아지는 경향을 보였다.

중학생부터는 ‘자녀의 용돈’ 개념이 확실하게 자리 잡는 것으로 나타났다. 월 단위로 용돈을 준다는 답변이 52%를 차지하면서 절반 이상을 차지했고, 월평균 용돈 금액은 학년별로 3만6000원에서 4만9000원까지 늘어났다.

NHN에듀 관계자는 “아이엠스쿨은 자녀 교육 정보뿐 아니라, 실제 각 가정의 교육 환경과 실태를 모든 학부모가 서로 공유하고 함께 고민해 나갈 수 있는 공간이 되고자 노력하고 있다”며, “아이엠스쿨의 톡톡톡! 자녀교육 리포트를 통해 보다 생생하고 현실적인 고민과 해결책을 나눌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아이폰 13년, 삼성·LG만 남았다…노키아 모… 아이폰 13년, 삼성·LG만 남았다…노키아 모…
  • 아이폰 13년, 삼성·LG만 남았다…노키아 모…
  • 삼성·LG TV ‘허위·과장’ 광고 전쟁 일…
  • '세계 환경의날'…삼성전자, TV포장재 재활용…
  • 'BTS'냐 '칠색조'냐…갤럭시S20 vs 벨벳,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