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홍하나기자] KT(회장 황창규)는 안랩(대표 권치중)과 협력해 카페·음식점 등 매장에서 안전하게 와이파이를 이용할 수 있는 ‘세이프존’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19일 밝혔다.

KT는 지난 6월 안랩과 '통합 위협정보(TI) 개발 및 신규 보안서비스 출시' 업무협약을 맺었다. 첫 결과물로 세이프존을 출시한 것. 세이프존은 KT 보안 와이파이인 ‘기가 와이파이 시큐어’를 ‘안랩 V3 모바일 플러스’와 연동해 스마트폰·태블릿을 사이버 위협으로부터 보호하는 서비스다.

회사 측에 따르면 공공 장소에서 와이파이 이용 시, 보안 기능이 없으면 유해사이트 접속이나 악성코드 유입을 통해 IP 주소 등 고객 정보유출로 이어질 위험성이 있다. 하지만 기가 와이파이 시큐어가 설치된 세이프존에서 V3앱을 설치한 단말이 와이파이를 접속하면, KT의 정보보안 플랫폼 기반으로 실시간 데이터를 수집, 분석해 유해 사이트 접근을 차단한다. 또 악성코드를 자동 검색, 검출하고 이를 선택적으로 제거할 수 있다.

KT는 향후 PC에도 세이프존 서비스 적용을 추진할 예정이다. '세이프 존 맵'을 제작해 고객이 가까이에 있는 세이프존을 검색하고 방문할 수 있도록 편의를 제공할 계획이다. 세이프존 서비스는 KT 인터넷을 이용하는 매장과 쇼핑몰, 사무실 등 장소에서 KT 기가 와이파이 시큐어를 설치할 수 있다.

KT 통합보안플랫폼사업단장 김준근 전무는 "세이프존은 합리적인 가격으로 고객에게 안전한 와이파이 환경을 제공할 있는 차별화된 보안 서비스"라며 "앞으로도 KT는 안랩과 협업해 전국민이 보안 걱정없이 안심하고 통신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홍하나 기자>hhn0626@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비스포크’ 적극 홍보…유니온아… 삼성전자, ‘비스포크’ 적극 홍보…유니온아…
  • 삼성전자, ‘비스포크’ 적극 홍보…유니온아…
  • LGD, 중국 대형 OLED 키운다…2020년 10…
  • 삼성전자 vs LG전자, 8K TV ‘논란’…쟁…
  • 삼성전자, 갤노트10 국내 판매 100만대 돌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