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김도현기자] 서울반도체에서 최근 방사선 피폭사고가 발생했다. 용역업체 직원 6명이 노출된 것으로 알려졌다.

16일 원자력안전위원회(이하 원안위)는 방사선발생장치(RG) 사용신고기관인 서울반도체에서 발생한 방사선 피폭사고에 대해 조사를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원안위에 따르면 방사선 피폭 의심환자 6명은 한국원자력의학원에 검사와 치료를 받았다. 6명 중 4명은 현재 증상이 없다. 다만 나머지 2명은 홍반, 통증, 열감 등 국부 피폭에 의한 증상이 확인됐다. 이들은 정밀검사를 받고 있다.

이날 원안위는 “지난 6~7일, 13~14일 두 차례에 걸쳐 서울반도체를 조사를 실시했다”며 “용역업체 직원들이 반도체 결함검사용 엑스선(X-ray) 발생장치의 작동 연동장치를 임의로 해제, 피폭 사고가 발생했다”고 설명했다.

이번 사고는 장치 변경으로 인해 기기 내부로 방사선이 방출되면서 벌어졌다. 이 상태에서 직원들이 손을 내부에 넣은 것으로 전해졌다. 아직 정확한 사고 발생 시기는 파악되지 않았다.

원안위는 사고가 발생한 방사선 발생장치에 대해서는 사용정지 조치했다. 유사 검사장비도 연동장치 해제 후 사용이 가능한 것으로 확인, 추가로 검사용 RG에 대해 사용정지 명령을 내렸다.

향후 원안위는 서울반도체에 대한 추가조사를 진행한다. 원자력안전법 위반사항에 대해 행정처분 등의 조치를 취할 방침이다.

서울반도체 관계자는 “사고 경위에 대해 파악 중”이라고 말했다.

<김도현 기자>dobest@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8K 올레드TV 북미 공략 LG전자, 8K 올레드TV 북미 공략
  • LG전자, 8K 올레드TV 북미 공략
  • [IFA2019] IFA2019 폐막…8K TV·5G·…
  •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현장경영 재개…차세…
  • 애플, ‘아이폰11·애플워치5·7세대 아이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