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성엔지니어링, 2분기 영업익 98억원…전년비 9.3%↓

2019.08.14 14:23:28 / 김도현 dobest@ddaily.co.kr

관련기사
엔비디아, 언어이해 플랫폼 공개…AI 대화 능력 향상
DB하이텍, 2분기 영업익 493억원…전년비 45%↑
OLED 강화하는 中…韓 장비업체 웃는다

[디지털데일리 김도현기자] 주성엔지니어링이 지난 2분기 실적을 공개했다. 시장전망치(컨센서스)를 하회했다.

주성엔지니어링(대표 황철주)은 한국채택국제회계기준(K-IFRS) 연결기준 2019년 2분기 매출액 667억원, 영업이익 98억원을 기록했다고 14일 밝혔다.

매출액은 전기대비 9.5% 전년동기대비 19.2% 증가했다. 영업이익은 전기대비 2.3% 늘었고, 전년동기대비 9.3% 줄었다. 앞서 증권가는 주성엔지니어링의 2분기 매출액과 영업이익을 각각 706억원, 108억원으로 추정했다.

주성엔지니어링은 “국내외 반도체 장비 수주 활동을 통해 하반기 실적 방어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주성엔지니어링은 반도체, 디스플레이 및 태양광 제조장비 등을 공급하는 종합 장비업체다. 반도체 및 디스플레이 공정 핵심인 화학증착장치(CVD)를 전문적으로 양산한다. SK하이닉스, LG디스플레이 등을 주 고객사로 두고 있다.

<김도현 기자>dobest@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MS, 5G ‘맞손’…삼성 5G네트워… 삼성전자-MS, 5G ‘맞손’…삼성 5G네트워…
  • 삼성전자-MS, 5G ‘맞손’…삼성 5G네트워…
  • 차세대 디스플레이 '한일전'…日 샤프, 마이크…
  • LG전자, 12kg 트롬 세탁기 씽큐 신제품 선봬
  • LG전자, 안마의자 재공략…4년 만에 신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