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노트10 먹튀” 통신3사, 사전예약 판매사기 주의보 발령

2019.08.13 17:17:22 / 최민지 cmj@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최민지기자] 13일 통신3사와 한국정보통신진흥협회(이하 KAIT)는 ‘갤럭시노트10 5G’ 출시를 앞두고 불법 보조금을 미끼로 한 판매사기 주의보를 발령했다.

통신3사가 갤럭시노트10 사전예약을 받고 있는 가운데,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예고된 공시지원금을 벗어나는 구매가격이 등장하고 있다. 이 과정에서 신분증 보관이나 단말대금 선입금을 요구하는 사례가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어, 소비자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갤럭시노트10 공시지원금은 40만~45만원 수준이다. 실구매가는 70만원 내외 수준으로 예상된다. 그런데, 온라인 커뮤니티에 게시된 구매가격은 10만~20만원 수준이다. 불법지원금 지급을 약속한 후 종적을 감추는 소위 ‘먹튀’ 형태의 판매사기 소비자 피해가 우려된다.

이러한 판매사기는 단말기유통법 위반행위에 해당하고, 이용자 피해 발생 때 구제방안도 마땅치 않다. 이에 고객은 판매점의 사전승낙서 정보를 확인하고 신분증 보관이나 단말대금 선입금을 요구하는 영업점은 경계해야 한다.

통신3사는 향후 이용자 차별을 유도하는 불법 지원금을 완전히 근절하고 서비스 및 품질 경쟁을 통해 갤럭시노트10을 구매하는 모든 고객에게 균등한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 KAIT는 통신3사와 이용자 피해 예방 및 불법 영업의 폐단을 막기 위한 공동의 노력을 강화하기로 했으며, 이동전화 불공정 행위 신고센터와 개인정보보호 자율감시센터 등에 적극적인 신고‧제보를 요청했다.

<최민지 기자>cmj@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내가 있는 곳이 사무실” KT, 5G 워크플레… “내가 있는 곳이 사무실” KT, 5G 워크플레…
  • “내가 있는 곳이 사무실” KT, 5G 워크플레…
  • KT “슈퍼안심 챗봇으로, 24시간 단말보험…
  • 삼성전자, ‘게임스컴 2019’서 커브드 게이…
  • SKT, ‘노트10 블루’ 체험 트레일러로 전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