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짝퉁게임 줄어들까…한중 게임 저작권 협력 나선다

2019.08.06 14:36:05 / 이대호 ldhdd@ddaily.co.kr

관련기사
‘모바일게임 中 직접 서비스’ 환불·짝퉁 논란
옆 나라도 속수무책…일본 매출 1위 빼앗은 中 게임
[취재수첩] ‘베끼고 실험도 하고’ 中 게임이 무서운 이유

- 한국게임산업협회(K-GAMES), 중국 게임업계와 상호 협력 추진
- 중국게임출판위원회와 게임 분야 약정 체결


[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한국게임산업협회(협회장 강신철, K-GAMES)는 지난 2일 중국음상디지털출판협회 게임출판업무위원회(비서장 탕구쥔, 중국게임출판위원회)와 ‘한중 게임 저작권 교류 협력 약정’을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약정은 ‘2019 차이나조이’ 기간 개최된 ‘2019년도 국제게임상업총회’ 포럼 행사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한중 게임 저작권 산업 발전 및 게임 분야 협력을 위한 약정이다. K-GAMES와 중국게임출판위원회는 이번 약정을 계기로 양국 게임 관련 법률과 정책을 이해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게임 분야 협력을 추진한다.

이번 협약을 지원한 한국저작권위원회와 함께 한중 게임 저작권 협력 교류회를 공동으로 개최하는 등 실무 논의도 진행한다. 향후에는 업계 종사자 간 ▲문화 교류 ▲기술연구 및 토론 ▲상품 교역 등 부문에서도 협력한다는 방침이다.

최승우 K-GAMES 정책국장은 “한국과 중국은 세계 게임시장에서 가장 가깝게 상호 긍정적인 영향을 주고받고 있다”며 “이번 약정은 그 동안 협력 관계를 한 단계 강화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고 생각하며, 양국 게임산업이 한 단계 발전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중국음상디지털출판협회 게임출판업무위원회는 왕이, 완메이스지에, 텐센트, 바이두이동 등 120여개의 회원사가 참여한 단체다. 차이나조이 등 중국 4대 게임 행사를 기획 주관하고 게임정책 및 발전 계획 연구, 정부와 기업의 연결 및 국내외 정보교환, 국제협력 등 활동을 추진하고 있다.

<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비스포크’ 적극 홍보…유니온아… 삼성전자, ‘비스포크’ 적극 홍보…유니온아…
  • 삼성전자, ‘비스포크’ 적극 홍보…유니온아…
  • LGD, 중국 대형 OLED 키운다…2020년 10…
  • 삼성전자 vs LG전자, 8K TV ‘논란’…쟁…
  • 삼성전자, 갤노트10 국내 판매 100만대 돌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