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5단체, “일본, 외교적 사안 경제적 수단 보복”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경제계도 정부처럼 일본이 외교적 문제를 경제로 보복했다는 입장에 동의했다. 일본은 한국을 화이트리스트(백색국가)에서 제외했다. 수출규제 강화다. 경제 피해가 우려된다.

2일 한국무역협회 대한상공회의소 중소기업중앙회 한국경영자총협회 한국중견기업연합회 5개 경제단체는 일본 경제보복에 공동 성명을 발표했다.

이들은 “일본의 이번 결정을 외교적 사안을 경제적 수단을 동원해 보복한 것이다. 한일 경제와 교역 전반에 매울 부정적 영향을 줄 것”이라며 “한국과 일본은 동반 성장하며 동북아 경제 번영을 주도하는 동시에 아시아를 대표하는 선진국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일본의 수출규제 원상 복구 및 화이트리스트 제외 조치 철회를 강력하게 촉구한다”고 강조했다.

또 “일본 역시 양국 경제가 산업 내 분업과 특화로 연결된 점을 감안하면 적지 않은 피해가 예상된다”라며 “글로벌 경제에서 일본의 위상 약화는 물론 지난 65년간 쌓아온 자유무역 수호국이자 세계무역기구(WTO) 회원국으로서의 신뢰에 상당한 손상을 끼칠 것”이라고 비판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오텍캐리어, 잠실 하이마트 메가스토어 브랜드… 오텍캐리어, 잠실 하이마트 메가스토어 브랜드…
  • 오텍캐리어, 잠실 하이마트 메가스토어 브랜드…
  • 늘어나는 ‘스마트폰 눈’…카메라 모듈 업체…
  • SK매직, 식기세척기 ‘터치온’ 인기
  • LG전자, ‘LG시그니처’ 문화 마케팅 ‘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