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미중 무역분쟁·일본 수출규제 불구 6월 수출 대비 개선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7월 한국이 90개월 연속 흑자를 유지했다. 하지만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수출은 줄고 있다. 반도체 실적 하락 영향이 크다. 미국과 중국의 무역분쟁, 일본 수출규제 등 대외 악재가 산적했다.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는 지난 7월 우리나라가 90개월 연속 흑자 기조를 유지했다고 1일 밝혔다.

수출은 491억4000만달러다. 전년동월대비 11.0% 감소했다. 수입은 437억달러다. 전년동월대비 2.5% 줄었다. 무역수지는 24억4000만달러 흑자다.

올해 들어 수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부진하다. 전년동월대비 ▲1월 6.2% ▲2월 11.3% ▲3월 8.4% ▲4월 2.1% ▲5월 9.7% ▲6월 13.7% 축소했다.

반도체 석유화학 석유제품이 제 역할을 하지 못했다. 7월 전년동월대비 ▲반도체 28.1% ▲석유화학 12.4% ▲석유제품 10.5% 덜 나갔다. 대신 ▲자동차 ▲차부품 ▲가전이 호조를 보였다. ▲바이오헬스 ▲화장품 ▲농수산식품 성적도 좋았다. 전년동월대비 ▲자동차 21.6% ▲차부품 1.9% ▲가전 2.2% ▲바이오헬스 10.1% ▲화장품 0.5% ▲농수산식품 8.7% 개선했다. 자동차 수출은 4개월 연속 확대했다. 지난 2017년 5월 이후 처음이다.

한편 국가별 교역량은 대부분 하락했다. 대외 불확실성에 주요국 경제 불황까지 겹쳤다. 제조업구매관리자지수(PMI)가 유럽연합(EU) 독일 미국 중국 등에서 지속 내려갔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갤럭시노트10+ 스타워즈 에디션… 삼성전자, ‘갤럭시노트10+ 스타워즈 에디션…
  • 삼성전자, ‘갤럭시노트10+ 스타워즈 에디션…
  • LG전자, 듀얼스크린 배경화면 공모전 1300점…
  • LGU+ “백조의 호수 신작, 집에서도 생생하게…
  • LG전자, “클로이, 어린이 환자 돌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