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즈넛, 신한은행 AI 금융 파트너 ‘쏠메이트 오로라’ 고도화

2019.07.01 17:25:38 / 홍하나 hhn0626@ddaily.co.kr

관련기사
와이즈넛, 아주대학교 입학처 챗봇 ‘새봇’ 서비스 오픈
와이즈넛, 법률전문 포럼서 AI 기반 스마트 법률 서비스 선봬
와이즈넛, '패션상품 추천 광고 서비스' 고도화

[디지털데일리 홍하나기자] 인공지능(AI) 챗봇 및 검색 소프트웨어(SW) 전문기업 와이즈넛(대표 강용성)은 신한은행의 인공지능 금융 파트너 ‘쏠메이트 오로라’의 고도화를 성공적으로 진행했다고 1일 밝혔다.

신한은행 ‘쏠메이트 오로라’는 국내 은행업계 최초로 챗봇에 ‘페르소나’를 입힌 인공지능 챗봇이다. 작년 12월 오픈 이후 고객 개인의 성향 및 특성을 반영해 맞춤형 응답을 제공하고 있다.

와이즈넛은 이번 고도화에서 ‘쏠메이트 오로라’에 적용됐던 기존 시나리오 방식의 챗봇 엔진을 자사의 인공지능 대화형 자동응대 솔루션 ‘와이즈 아이챗’으로 신규 교체했다. 동시에 지식관리시스템을 함께 고도화하고 기존 지식의 최적화를 진행해 답변의 정확도를 높이고 답변 시간은 단축시키는데 집중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와이즈넛은 정확도를 높이고 답변 시간을 단축시키기 위해, 자연어분석기술과 기계학습을 통한 질의의도학습, 의도기반 지식 베이스 구축, 텍스트마이닝 등이 함께 적용된 하이브리드 챗봇 방식을 적용했다.

특히 인텐트∙엔티티 방식의 추론 기술을 적용했다. 이로써 사용자가 원하는 답변에 접근할 수 있도록 재질문을 통해 세부적인 대화를 유도하거나, 초기 질문을 대체할 수 있는 질문을 제시해 사용자 질문 의도를 정확히 파악할 수 있도록 구현했다.

또 새로운 질문 유형에 미답변시 재학습을 진행한다. 유사 질문 유형이 입력됐을 때 정확한 답변 제공이 가능하도록 품질이 향상되는 성장형 모델이 적용됐다.

신한은행 관계자에 따르면 와이즈넛의 챗봇으로 교체 후 답변의 정확도가 높아졌으며, 원하는 답변을 얻기까지의 시간이 단축됐다고 전했다.

와이즈넛 강용성 대표는 “와이즈넛은 오로라의 품질을 최대로 상향시키기 위해 그동안 산업 전방위적으로 쌓아온 국내 최다 챗봇 구축 노하우와 검증받은 기술력을 적용했다”며 “또 현재 신한은행과 함께 진행중인 ‘지능형 커뮤니케이션 플랫폼 ‘A.I 몰리’ 프로젝트 등을 통해 챗봇 서비스 대상을 확대해나가는 협력을 지속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홍하나 기자>hhn0626@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KT-삼성전자, 밀레니얼 세대 위한 5G 놀이공… KT-삼성전자, 밀레니얼 세대 위한 5G 놀이공…
  • KT-삼성전자, 밀레니얼 세대 위한 5G 놀이공…
  • KT, “지니와 대화하는 투머치토커에게 선물…
  • 12월 종합부동산세 납부, ‘02-114’에 물어…
  • [퀄컴서밋] 퀄컴, 인텔 아성 허무나…노트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