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베니트, 마리아DB ‘마스터 리셀러’ 계약 체결

2019.06.26 09:47:13 / 이상일 2401@ddaily.co.kr

코오롱베니트와 마리아DB가 6월 25일 코오롱베니트 본사에서 총판계약을 체결했다. (왼쪽부터 마리아DB 홍성구 한국지사장, 폴 오샨(Paul Oshan) APAC Vice President, 코오롱베니트 최창은 전무, 정춘희 이사)

[디지털데일리 이상일기자] 코오롱베니트(대표 이진용)가 글로벌 오픈소스 기업 마리아DB와 ‘마스터 리셀러’ 계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마리아DB는 MySQL을 개발한 원년 멤버들이 창립해 개발한 오픈소스 DB로 구글, 페이스북, 위키피디아 등 글로벌 기업은 물론 삼성전자, LG전자, SK 텔레콤 등 국내 주요 기업들이 도입해 사용하고 있다.

양사가 체결한 ‘마스터 리셀러’는 마리아DB의 최상위 레벨 파트너십으로 국내에서는 코오롱베니트가 처음 획득했다.

코오롱베니트는 이번 체결을 계기로 지난 3월 설립한 마리아DB 한국 지사와 함께 본격적인 국내시장 공략에 나선다. 국내 기업들의 기존 상용 DB 전환 및 신규 도입 확대에 주력하는 동시에 공공 시장 확산에도 앞장선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양사는 오는 9월 대규모 세미나를 개최하는 등 고객 확보를 위한 영업, 마케팅 활동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마리아DB 홍성구 한국지사장은 “국내 IT 유통시장의 강자인 코오롱베니트의 파트너 네트워크와 유통 노하우를 통해 마리아DB가 국내 오픈소스 DB 시장의 리더로 자리매김하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코오롱베니트 최창은 전무는 “전세계적으로 가장 빠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는 마리아DB의 강점을 보다 많은 기업들이 체감할 수 있도록 국내 시장 확대에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상일 기자>2401@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 삼성, 집중호우 피해복구성금 30억원 기부
  • LG전자, “커피도 마시고 공기청정기도 체험…
  • [단독] 삼성전자 ‘갤노트20’ 보상판매 확…